뉴스 > 전체

미 CBS, "이라크 군예산 8억달러 증발"

기사입력 2006-10-23 16:37 l 최종수정 2006-10-23 16: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의 이라크 침공 이후 이라크 군에 배정된 무기류 구입 등 예산 가운데 8억달러가 당시 이라크 정부 관리에 의해 도둑맞았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알리 알라위 전 이라크 국방장관은 미국 CBS '60분'프로그램에 출연해 이같이 밝힌 뒤 미국, 영국 등 연합군 모두

이 돈을 환수하거나 용의자를 찾기 위한 노력을 거의 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셰이크 알-사디 이라크 의회 통합위원회 위원장은 AP통신과 회견에서 후세인 전 대통령 축출 이후 지금까지 22억달러가 도둑맞았음을 보여주는 문서를 가지고 있다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코로나19·돼지독감·흑사병까지…중국에 초강력 전염병 속출 '비상'
  • [속보]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자 분석 526건중 333건이 GH 그룹"
  • "불법 촬영물 지워줄게"…옛 연인 유인해 성폭행한 남성 '구속 송치'
  • '어차피 대표는 이낙연'? '어대낙' 다음은 누구?
  • 스위스 동물원 사육사, 관람객 앞에서 시베리아 호랑이에 물려 숨져
  • 유명 야구인 아들 수억원대 사기혐의 '구속'…피해자는 극단적 선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