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대학병원 항생제 내성 세균 오염 심각"

기사입력 2006-10-24 10:17 l 최종수정 2006-10-24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학병원 중환자실 환자로부터 항생제에 내성을 갖는 세균들이 다량 검출돼 2차 감염 우려가 심각하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열린우리당 양승조 의원은 지난해 대학병원 중환자실의 병

원감염율이 9.64%에 달한다며 이는 100일간 입원하면 한번은 병원감염에 노출될 위험이 있다는 의미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대학병원에서 발견된 각종 세균의 항생제에 대한 내성률을 조사한 결과 최고 69%에 달했다며 선진국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치라고 양의원은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1대 33…조국-윤미향 기자회견의 차이점은?
  • 46년 만에 화상 상봉한 스웨덴 입양 한인…
  • 윤석열 '공수처 수사 1호설'에 추미애 답변
  • 오송역, 전차선로에 문제…KTX·SRT운행 지연
  • 친딸에 15년간 매주 '못된짓' 50대, 징역 25년
  • 인천 경인아라뱃길 수로서 시신 일부 발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