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사고 많은 역, 스크린 도어 없다"

기사입력 2006-10-24 13:12 l 최종수정 2006-10-24 13: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살과 추락 등 각종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지하철 스크린도어가 정작 사고가 많이 발생한 역에는 설치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민주당 이낙연 의원은 서울시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스크린도어가 대부분 민자유치로 설치돼 광고수익이 많은 역에만 설치되고 있다며 안전사고 현황은 고려되고 있지 않다고 지적했습니다

.
이 의원은 1~4호선의 경우 지난 6년간 사고가 5건 이상 발생한 9개의 역 가운데 스크린 도어가 설치된 곳은 한곳도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함께 5~8호선의 경우에도 사고가 4건 이상 발생한 8곳 가운데 한곳만 스크린 도어가 설치돼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만취 순경, 차 훔쳐 도주…간부 아버지는 은폐 시도?
  • 인권위 "박원순 성적 언행 일부 성희롱" 직권조사 결론
  • '불륜·음주운전' 잇단 구설에 부산경찰청 '술렁'
  • 국제유가, 글로벌 공급 불안에 WTI 1%↑…금값은 약보합세
  • 리콜 받은 코나 EV서 또 불…국토부, 결함·리콜 적정성 조사
  • "멈춰달라고 했는데도…" 노래방서 지인 성폭행한 전직 야구선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