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다우 36,000 등정" 주장 서적 화제

기사입력 2006-10-24 14:17 l 최종수정 2006-10-24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 뉴욕증시의 다우지수가 사상최고치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7년 전에 다우지수가 36,000선에 오를 것이라고 예언한 책자가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지난 99년에는 다우지수가 36,000까지 오를 것이라는 '다우 36,000'이라는 책이 나와 화제를

모았고, 또 비슷한 시기에 2020년 다우지수는 10만선에 이를 것이라는 '다우 10만'이란 책자가 출간되기도 했습니다.
현재 이들 저자들은 7년전의 전망이 틀린 것이 아니라 단지 시기가 좀 빨랐을 뿐이라며 지금이 호황장의 초기단계라며 다우지수는 크게 상승할 것이라는 주장을 내놓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영상단독] "손가락 지져 지문 없애"…아동 학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