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용인 흥덕지구 분양 12월로 연기

기사입력 2006-10-24 20:57 l 최종수정 2006-10-24 20: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판교 이후 유망단지로 꼽혀온 경기도 용인 흥덕지구가 사업승인 등 절차가 늦춰지는 바람에 당초 10월로 예정됐던 분양 일정을 12월로 연기했습니다.
이에 따라 2008년까지 9000여 가구가 단계적으로 공급될 예정인 흥덕지구에는 12월 경남기

업이 913가구, 경기지방공사가 506가구, 호반건설이 임대 530가구, 신동아건설이 임대 802가구를 분양합니다.
3%는 3자녀 이상 가구주에게 우선 공급되고 택지개발지구이기 때문에 용인에서 1년 이상 거주한 1순위자에게 공급물량의 30%가 우선 배정되며 나머지는 수도권 거주자 몫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