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캐디 등 특수고용직 불공정거래 규제

기사입력 2006-10-25 11:52 l 최종수정 2006-10-25 11: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부는 보험설계사에게 불법상품을 판매하도록 강요하거나 부당한 목표를 강제 할당하는 것을 금지하는 등 내년부터 특수형태 근로종사자에 대한 불공정거래 행위를 규제하기로 했습니다.
정부는 오늘 오전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한명숙 총리 주재로 국정현안 정책조정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을 골자로

특수형태 근로종사자 보호대책을 확정, 발표했
습니다.
이번 대책에 따르면 내년부터 특수고용직을 업무상 재해로부터 보호할 수 있도록 특수고용직 종사자들에게도 산재보험을 적용하고 특수고용직 종사자들도 정보통신 등 다양한 분야의 직업훈련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30년 동안 정대협에 이용당해…김복동 할머니까지 이용"
  • [단독] 시민 폭행하고 소란 피운 현직 경찰관
  • "인기색상 품절" 스타벅스 가방 '리셀링' 극성
  • "마스크 안 쓰면 택시, 버스 승차거부 허용"
  • 민주 "수사 후 입장 결정" 윤미향은 '침묵'
  • 문 대통령 "전시 재정 필요…3차 추경안 처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