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서울학교 70% 실내 세균 득실"

기사입력 2006-10-26 06:52 l 최종수정 2006-10-26 0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치원을 포함한 서울시내 각급 학교 10곳 가운데 7곳의 실내 세균농도가 기준치를 초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서울시 교육청이 국회 교육위원회 주호영 의원에게 제출한 국감자료에 따르면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서울시내 유치원과 학교 153곳을 조사한 결과 71.2%인 109곳에서 부유세균이 환경부의 유지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기 중에 떠다니는 세균은 습하거나 환기가 잘 안될 때 증식하며 전염성 질환과 알레르기성 질환, 호흡기 질환 등을 유발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흑인사망 항의시위 격화…주 방위군 동원·통행금지 확대
  • 靑비서관 7명 인사…의전비서관 탁현민·교육비서관 박경미
  • 日산케이 "자민당, 정의연 의혹 한일관계 영향 주목"
  • 양정숙, 윤미향, 김홍업…與 비례대표 '부실 검증' 논란
  • 故리원량 부인 "남편 이름 딴 거리 원치 않아"
  • '홍콩 스타' 성룡, 홍콩보안법 지지 선언 동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