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손보업계 "나일론 교통사고 환자 여전"

기사입력 2006-11-05 07:37 l 최종수정 2006-11-05 07: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미한 교통사고를 당하고도 보험금을 많이 타기 위해 병원에 눕고 보는 속칭 '나일론 환자'가 여전히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손해보험협회는 전국 7백여개 병의원에 입원한 교통사고 환자 4천9백명을 점검한 결

과, 외출과 외박 등으로 병실을 비운 환자의 비율이 18%였다고 밝혔습니다.
이와관련해 손보협회 관계자는 "경미한 사고를 당하고도 보험금을 더 받기 위해 불필요하게 입원하는 환자가 있는데다 일부 병의원은 수입을 늘리기 위해 입원을 유도하는 경우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18~49세, 오는 9일부터 '10부제' 따라 백신 접종 사전 예약 가능
  • 안산, 사상 첫 올림픽 '양궁 3관왕'
  • "윤석열, 왜 지금 입당?"…"이준석 없어서"→"부마 무마용" 추측
  • 日, 코로나19 폭발적 확산에…코로나 긴급사태 확대 선포
  • [영상] 해수욕장서 골프 연습한 男 "물고기한테 사과했다" 비아냥
  • [영상] 뺑소니인줄 알았는데…조깅하던 판사 향해 돌진하는 차량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