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공정위, 3개 다단계업체 시정명령

기사입력 2006-11-05 14:47 l 최종수정 2006-11-05 14: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공정거래위원회는 다이너스티 인터내셔널과 에스티씨 인터내셔널 등 2개 다단계판매업체에 5억5천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시정명령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에 따르면 이들 업체는 판

매원에게 공급한 재화가격의 35%를 넘지 않도록 규정한 후원수당 법정지급기준 한도를 초과해 후원수당을 지급했습니다.
작년 영업실적 기준으로 35.04%를 지급한 다이너스티인터내셔널은 9천500만원, 66.2%를 지급한 에스티씨인터내셔널은 4억6천900만원의 과징금이 부과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만취 순경, 차 훔쳐 도주…간부 아버지는 은폐 시도?
  •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대표직 사퇴
  • 백신 접종 언제, 누구부터?…설 연휴 뒤 거리두기 개편
  • 목욕탕·모임 확진자 속출…포항시, 진단검사 행정명령
  • 리얼돌 수입 허용…법원 "음란물 아닌 성기구"
  • "멈춰달라고 했는데도…" 노래방서 지인 성폭행한 전직 야구선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