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공정위, 3개 다단계업체 시정명령

기사입력 2006-11-05 14:47 l 최종수정 2006-11-05 14: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공정거래위원회는 다이너스티 인터내셔널과 에스티씨 인터내셔널 등 2개 다단계판매업체에 5억5천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하고 시정명령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공정위에 따르면 이들 업체는 판

매원에게 공급한 재화가격의 35%를 넘지 않도록 규정한 후원수당 법정지급기준 한도를 초과해 후원수당을 지급했습니다.
작년 영업실적 기준으로 35.04%를 지급한 다이너스티인터내셔널은 9천500만원, 66.2%를 지급한 에스티씨인터내셔널은 4억6천900만원의 과징금이 부과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공적마스크 926만5천장 공급…18세 이하는 5장 구매 OK
  • 인천 중구청, 15번째 확진자 발생…신흥동 거주
  • 대구 신세계백화점 신원 미상 남성 투신 사망
  • 해병대 훈련병, 부대 안에서 숨진 채 발견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갑작스레 문닫은 싸이월드…과기부, 현장조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