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오리온, 스포츠토토 실적호전"

기사입력 2006-11-06 08:32 l 최종수정 2006-11-06 08: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신증권은 오리온에 대해 스포츠토토의 실적호전과 해외 영업의 성장세를 반영해 목표주가를 종전 35만5천원에서 41만2천원으로 상향조정하고 '매수' 투자의견을 유지했습니다.
이정기 연구원은 스포츠토토의 내년 발매액은 월 평균 1천53억원, 연간 1조2천631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 연구원은 또 해외 부문도 성장해 중국 법인의 영업이익률은 9.8%에 달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 연구원은 특히 용산 소재의 3천평 규모의 본사 부지는 2008년 주상 복합 등으로 개발돼 2천억원 가량의 개발 이익이 기대된다고 덧붙였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트럼프, 홍콩 특별지위 종식 행정명령 서명
  • [속보]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초기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반응"
  • 삼성전자, 올해 정진기 언론문화상 과학기술 대상 수상
  •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 논란…홍준표 '채홍사' 거론에 비판 쇄도
  • 트럼프 정부, 거센 반발 속 비자취소 철회하는 데 합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