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7개 파산 저축은행 정산금 223억 지급

기사입력 2013-12-01 1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예금보험공사는 프라임, 전일, 보해, 도민, 경은, 파랑새, 삼화 등 7개

파산 저축은행 개산지급금 정산금 223억원을 예금자 약 1만8000명에게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산금 지급은 오는 16일 프라임을 시작으로 30일 삼화까지 이뤄진다. 나머지 21개 저축은행 예금자들에 대한 정산급 지급은 내년으로 미뤄졌다. 예금자는 지급 개시일 2주 전부터 공사 홈페이지와 농협은행 지급 대행 지점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유섭 기자]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도와주실 것 같은 느낌"…김종인 "그건 본인 생각"
  • 김어준, 이재명 공개 지지 "빽없이 실력으로 대선 후보 된 사람"
  • '지리산' 맞아요?…어색한 CG·OST에 시청자들 탄식
  • 문재인·이낙연도 '전두환 비석' 밟았다…진중권 "수준 좀 봐라"
  • 美매체 "김여정, 김정은 제거" 보도에…국정원 "전혀 사실 아냐"
  • "아프지만 말고 언제든 돌아오라" 김선호 응원문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