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위례·문정지구 일대 수익형부동산 각축전 후끈

기사입력 2013-12-28 17:45 l 최종수정 2013-12-30 11:34

최근 송파 위례신도시와 문정지구 일대에 수익형 부동산의 공급이 늘면서 투자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9월에 위례신도시 트랜짓몰에 공급된 ‘위례1차 아이파크 애비뉴’ 상가의 경우 분양 한 달 만에 '완판' 되는 등 열기도 뜨겁다.
통상적으로 상가는 건물 외형이 갖춰지거나 상권이 활성화가 된 시점에 분양이 완료되는 경우가 많아 이곳처럼 분양 초기에 완판된 일은 이례적이라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지난 11월에 분양한 '위례2차 아이파크 애비뉴' 역시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위례신도시 C1-2블록에 들어서는 '위례2차 아이파크 애비뉴'는 연면적 1만2,765㎡이며, 지상 1층 62개, 2층 29개 등 총 91개 점포로 구성돼 있다.
이 상업시설은 대부분이 외부공간이 확 트인 스트리트상가로, 여기에 테라스를 접목시켜 이국적인 외관이 매력적이다. 이 상가는 이달 초 기준으로 계약률이 80%를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위례신도시 내 첫 근린상가인 ‘성희프라자’도 분양 시작 일주일여 만에 1차 분양분(은행·마트·약국·학원 등)의 80%가 팔려나갔으며, 2차 분양분인 병·의원(소아과·내과·치과·이비인후과·안과·정형외과 등)을 성황리에 분양 중 이다.
위례신도시는 4만 2천여 세대를 배후로 업무지구까지 포함하면 약 20만 정도의 배후수요가 예상되는 지역이다.
또한 초등학교 10개, 중·고교가 5개씩 들어설 예정으로 자체 내 유동인구 만으로도 점포 영업이 충분한 일명 '항아리 상권'에 속한다.
송파 문정지구 일대도 서울 ‘수익형 부동산’의 공급이 한창이다.
지하철 8호선 가락시장역에서부터 복정역 인근까지 약 2.5㎞ 사이에는 최근 주상복합단지와 아파트 등 주택은 물론 오피스텔, 지식산업센터, 상가, 오피스 등의 분양이 속속 선을 보일 전망이다.
최근 계약이 진행 중인 '송파 파크하비오 푸르지오' 오피스텔은 지난달 청약에서 2,283실 모집에 1만8,125명이 몰려 평균 7.94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현재 계약률도 90%를 넘어섰다.
문정지구 6블럭에 분양중인 지식산업센터도 높은 계약률을 보이고 있다. 지난달 15일 계약시작 이후 2주 만에 총 800여 실중 600실 이상이 계약됐다. 이는 지난해 분양한 성수동 일대 지식산업센터를 4배이상 앞지르는 계약실적이다.
문정지구는 54만8313㎡ 규모로, 오는 2017년까지 법원과 검찰청, 지식산업센터, 오피스빌딩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편, 두 지역 모두 개발호재가 풍부하다는 공통점이 있다.
가락시장 현대화(예정) 사업과 제2롯데월드(예정) 개발의 수혜가 예상되며, 오는 2015년 KTX 수서역이 개통되면 수서발 KTX 노선은 현재 수도권 전철과 연계하여 수서~동찬~평택 구간을 오가게 된다.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권강수 이사는 “이제 강남의 축은 서서히 송파구쪽으로 옮겨가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고,

위례신도시의 경우 배후세대인 아파트의 인기가 좋고, 주택 인기지역인 판교보다도 입지면에서 우수해 상권전망도 밝다”며 “문정지구 역시 개발이 되려면 일정기간이 소요되겠지만, 상가․지식산업센터․오피스 등이 당분간은 강세를 보일 것으로 보고 있다”말했다.
[매경닷컴 조성신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