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한·중·일 3개국 뭉친 '베세토 미술전'

기사입력 2007-09-13 23:47 l 최종수정 2007-09-13 23: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중·일 3개국 미술인들이 모여 순회 교류전을 펼치는 '베세토 미술전'이 올해 서울에서 열렸습니다.
베이징·서울·도쿄, 이 세 도시의 이름을 딴 '베세토(BESETO)' 미술전은 서울 시립미술관 경희궁 분관에서 오는 16일까지 펼쳐집니다.
안영 국제미술교류협회장은 인사말을 통

해, 이번 베세토전은 지난 1995년 서울전을 시작으로 서울과 북경, 동경을 4번씩 순회하고 맞은 뜻깊은 13번째 전시회라며 각별한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전시회에는 3개국에서 선정된 대표적인 작가 100여 명의 동양화와 서양화, 사진 등 다양한 미술작품 200여 점이 전시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