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에스파워, 태양광 소액투자상품 3시간 22분만에 완판

기사입력 2016-04-28 15: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에스파워가 업계 최초로 출시한 개인 투자자 대상 태양광 투자 상품이 완판됐다.
태양광 전문 기업 에스에너지는 자회사 에스파워가 P2P 대출 업체 8퍼센트와 지난 27일 진행한 태양광 투자 상품을 3시간 22분만에 판매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총 투자 인원은 368명으로, 1인당 평균 투자액은 약 27만원이다.
에스파워 관계자는 “개인 투자자들의 태양광 투자 상품에 대한 관심도가 예상보다 뜨거워 좋은 결과가 나왔다”며 “이번 상품 판매를 계기로 태양광 발전 산업의 미래 가치와 에스파워의 비전을 많이 알릴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자체 보유 중인 태양광 발전소의 수익을 투자자들

과 함께 나눔으로써 공유경제 기반의 친환경 에너지 사업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에스파워는 오는 9월까지 매월 1회 각 1억원씩 총 5회 추가로 상품을 판매할 예정이다. 총 투자 모집액은 6억원으로 만기는 1년이며, 이자율은 6%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경찰, 박원순 사망 사건 수사 착수…부검 여부 유족과 협의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