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서울반도체, LED 경쟁 완화에 하반기 실적 기대”

기사입력 2016-08-31 08:18


키움증권은 31일 서울반도체에 대해 LED 시장 경쟁 완화로 인해 하반기 실적이 호전될 전망이라면서 목표주가 2만2000우너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김지산 연구원은 “장기간 중국발 ‘치킨게임’이 진행되고 있는 LED 시장이 긍정적으로 변화하는 조짐이 감지되고 있다“면서 ”San’an Opto와 Epistar 등 중화권 업체들이 LED 칩 가격 인상을 시도하고 있다고 알려졌고 San’an Opto의 유기금속화학 증착장비(MOCVD) 구매에 대한 중국 정부의 보조금도 감소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수요 측면에서는 조명과 자동차 중심으로 지속 성장할 것”이라면서 “LED 조명(수량 기준)은 2020년까지 연평균 26% 성장할 전망이고, 상업용 LED 전구는 가격적인 ‘티핑 포인트(Tipping Point)’에 도달해 전통 조명과 격차가 최소화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시장 여건이 호전된다면 와이캅(WICOP), 유씨디(UCD), 아크리치(Acrich) 등 차별적 제품군을 내세워 우

월한 경쟁력을 보여주고 있는 서울반도체의 수혜가 클 것”이라면서 “3분기 실적은 키움증권의 추정치와 시장 컨센서스를 웃돌 가능성이 크다”고 강조했다.
키움증권은 서울반도체가 올해 3분기 실적으로 매출 2753억원, 영업이익 187억원을 기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진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