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한라, 설 맞아 협력사에 거래 대금 앞당겨 지급

기사입력 2017-01-20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라가 설을 맞이해 경기침체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110여개 협력사에 대해 예정된 지급일보다 앞선 오는 25일에 거래 대금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총 액수는 215억여 원이다.
대금 결제와 급여, 상여금 지급 등 명절 시기에 일시적으로 자금 수요가 몰리는 중소 협력사들의 사정을 감안한 것이다. 박철홍 한라 대표는 "건설업 불황과 경기침체 등으로 어

려움을 겪는 중소 협력업체들의 자금난 해소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로부터 '제12회 건설협력증진대상'을 받은 한라는 매년 '우수협력업체 계약이행보증 면제·하도급 입찰 참여비율 확대·하도급 대금 지급기일 단축' 등을 추진해오고 있다.
[김인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총선 출마도 위태로운 이준석…차기 당권 누가 잡느냐 변수
  • 불법 낙태 수술 중 태어난 아이 유괴한 중국 의사…아들 부부 위해
  • 홍준표가 맹비난한 '국힘 중진 의원 N·J·H'는 누구?
  • [단독] 무면허 택배기사 적발…작년부터 면허 취소 상태
  • '비와 불륜설' 박결 "어이가 없다…전화번호도 몰라" 루머 일축
  • 박범계 "의원이 물어보면 '예 의원님' 해야 예의"…한동훈 "예, 의원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