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취임 "신협 경쟁력 높이겠다"

기사입력 2018-03-05 14: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5일 대전 신협중앙회 본부에서 열린 제32대 회장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 = 신협중앙회]
↑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5일 대전 신협중앙회 본부에서 열린 제32대 회장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 = 신협중앙회]
김윤식 신임 신협중앙회장이 "최고의 금융협동조합을 향해 나아가자"는 취임일성을 밝히며 4년간의 임기를 시작했다. 김 회장은 5일 대전 신협중앙회 본부에서 전국 신협 이사장들과 임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2대 회장 취임식을 갖고 "'조합의, 조합에 의한, 조합을 위한 중앙회'라는 기본으로 돌아가자"는 포부를 밝혔다.
그는 또 취임사에서 "조합원의 권익과 회원 조합의 성장에 중점을 두고 신협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협을 차별화하고 조합원의 신뢰를 얻기 위해 조합과 중앙회, 임직원 모두가 '줄탁동시'의 마음으로 하나가 되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줄탁동시는 병아리가 알에서 나오려면 새끼와 어미닭이 안팎에서 서로 쪼아야 한다는 뜻의 사자성어다. 이날 취임식에는 더불어민주당의 오제세·이상민·김두관 의원과 자유한국당 정태옥 의원 등 국회의원들도 참석했다.
김 회장은 비상임 회장으로 2022년 2

월 28일까지 신협을 이끌게 된다. 대구 출신인 김 회장은 세림신협 이사장과 부이사장, 신협 대구지역협의회장, 신협중앙회 이사를 역임했다. 지난해 11월부터는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부의장으로도 활동하고 있으며, 현재 효성청과 및 호텔 아리아나 대표이사로도 재직 중이다.
[정주원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북한도 폭우 비상…사전 통보 없이 임진강 황강댐 방류
  • 오늘 수도권 주택 공급 확대방안 발표…50층 재건축 허용하나
  • LA 총영사관 긴급 폐쇄…민원실 직원,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
  • 산사태 취약 강원영서 300mm 예고…주민들 초긴장
  • 가평 펜션 산사태로 매몰…외할머니·엄마·손자 3대 참변
  • 가정집 서랍에 물 한가득…경기북부 물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