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공급 줄어든 택지지구 내 신규 아파트 눈길

기사입력 2018-03-22 16: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러 기반시설이 체계적으로 들어서는 택지지구의 인기는 꾸준한 편이다. 택지개발촉진법이 제정된 이후 서울 704만6000㎡, 경기 2952만3000㎡를 포함해 7558만4000㎡가 택지지구로 지정됐지만, 2011년부터 지속적으로 줄어들기 시작하더니 2014년에는 택지개발촉진법이 한시적으로 폐지되면서 귀한 몸으로 등극했다.
22일 주택업계에 따르면 올해 수도권에 택지지구에는 약 5만3000여 세대가 분양될 예정이다. 이는 2015년 10만5000여 세대의 절반 수준이다.
2003~2016년 택지지구 지정 현황 [자료제공: 국토부, 단위: 천㎡]
↑ 2003~2016년 택지지구 지정 현황 [자료제공: 국토부, 단위: 천㎡]
향후 택지지구내 공급량이 점차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오는 4월까지 전국의 택지지구에 적잖은 신규 분양물량이 계획돼 있어 단기간 완판행진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대성건설은 충북 청주시 동남택지개발지구 B4·B6블록에서 '청주 동남지구 대성베르힐' 을 분양 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5층, 17개동 전용 75·84㎡ 1507세대(B4블록 792세대·B6블록 715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사업지 주변으로 제1·2 순환도로와 경부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등 광역 교통망이 발달됐다.
제일건설은 이달 중 경기 시흥시 장현지구 B-4·5블록에 '시흥 장현 제일풍경채 에듀&센텀'를 공급한다. 전용 75·84㎡ 센텀(B-4블럭) 698세대와 에듀(B-5블럭) 489세대 등 총 1187세대 규모다. 소사~원시선 연성역(예정)과 월곶-판교선(예정), 신안산선(예정) 등 3중 역세권 입지를 갖췄다.
금강주택

은 오는 4월 인천 도화지구 2-3블록에서 '인천 도화지구 금강펜테리움'(가칭)을 선보인다. 전용 59~84㎡ 479세대 규모로 조성되며, 사업지 인근에 15개의 초·중·고교가 밀집돼 있다. 서울지하철 1호선 도화역과 제물포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울산 조선소서 10t 크레인 넘어져…인명피해 없어
  • '박민영 열애설' 이후 하루 만에...사외이사 사임
  • 엘리자베스 여왕 관 지키던 '경비병' 숨진 채 발견
  • [영상] '입에서 입으로'…대만 대학교 신입생 환영회 '논란'
  • '나쁜 손'?…추락 하는 소녀 구하려다 '역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