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필 미켈슨, 극적인 시즌 2승

기사입력 2008-05-26 11:05 l 최종수정 2008-05-26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필 미켈슨이 PGA투어 크라운플라자 인비테이셔널 최종 라운드 마지막 홀에서 짜릿한 버디를 낚으며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올 시즌 2승째입니다.
보도에 강영구 기자입니다.


승부의 향배를 가른 마지막 18번 홀.

나무 뒤에 떨어진 공을 필 미켈슨이 절묘하게 그린 위로 올려 핀 3m 앞에 붙입니다.

승기를 잡은 미켈슨은 이것을 버디로 연결시킵니다.

미켈슨은 PGA투어 크라운플라자 인비테이셔널에서 최종합계 14언더를 기록하며 호주의 로드 팸플링과 남아공의 팀 클라크를 1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지난 2월 노던트러스트 오픈에 이어 시즌 두번째 우승이자, 자신의 PGA 투어 통산 서른 네 번째 우승입니다.

대회 마지막날 줄곧 선두를 달리던 팸플링은 17번 홀에서 티샷을 헤저드에 빠뜨리며 미켈슨의 추격을 허용했습니다.

18번 홀에서도 버디에 실패하며 시즌 첫 우승의 기회를 놓쳤습니다.

남아공의 팀 클라크는 4

라운드에서만 4타를 줄이며 역전 우승을 노렸지만, 미켈슨 벽에 막혀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습니다.

최경주가 컷 오프된 가운데, 한국 선수중에서는 위창수가 공동 15위에 올랐고, 앤서니 김과 나상욱은 각각 40위와 공동 59위에 그쳤습니다.

mbn뉴스 강영구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200분 만찬…주호영에 "수고했다" 포옹
  • 박희영 용산구청장 징계절차 시작…당 윤리위 "품위유지 위반 묻겠다"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같은 아파트 단지에 사는 60대 살해…만취한 60대 피의자 "기억 안 나"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