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LG디스플레이, 고통 수반한 선제적 의사결정 필요"

기사입력 2018-05-25 08: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대신증권]
↑ [사진 제공 = 대신증권]
대신증권은 25일 LG디스플레이와 관련해 선제적인 의사결정이 필요한 시점이라면서 목표주가 2만5000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신규 제시했다.
박강호 연구원은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주도권은 LCD에서 중국, 모바일(플렉서블) OLED는 삼성디스플레이(삼성전자), 프리미엄 TV는 OLED(LG디스플레이)에 있다고 판단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LCD 시장에서 성장(매출 증가)의 미련을 버리고 OLED TV로 성장하려면 생산능력 확대가 중요하다"며 "2018년 일부 LCD 라인의 감축과 OLED로 전환 등의 고통을 수

반한 선제적인 의사결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 연구원은 "주가의 반등은 LCD 패널 가격 반등(수익성 회복)보다 일부 LCD 라인의 생산 중단과 전환(TV 및 휴대폰용 OLED), 대형 OLED TV에 대한 투자 확대 결정이 좌우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진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타결...첫차부터 정상운행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한밤 중 SUV 900대 타이어 바람 뺐다…범인은 환경운동가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