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삼성생명, 청소년 미술작품 공모전 시상식

기사입력 2018-06-26 10:39



삼성생명은 26일 서울 서초 삼성금융캠퍼스 비전홀에서 제38회 청소년 미술작품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는 수상자 및 수상자 가족 100여명을 포함해 현성철 삼성생명 사장, 이선우 홍익대 미술대학원 원장, 강애란 이화여대 조형예술대학 학장 등 23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공모전 예선에는 초등부(저학년·고학년), 중등부, 고등부 학생 1만2000여명이 참가했으며 예선을 통과한 300명이 지난달 26일 경기 용인 삼성생명 휴먼센터에서 본선 대회를 치렀다.
본선을 통해 최고의 영예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은 고등부 대상을 수상한 방채윤 학생(천안 북일여고)이 차지했다. '어릴 적 행복했던 순간'이라는 제목의 방 학생 작품은, 단순 구도에서 벗어난 자유로운 화면배치와 독특하게 이야기를 표현한 상상력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중등부 대상은 김가현 학생(수원 조원중)이, 초등부 고학년과 저학년 대상은 황지훈 학생(서울 불암초)과 박성진 학생(서울 대도초)이 각각 차지했다.
이 외 부문별로 금상 8명을 비롯해 은상 12명, 동상 20명, 특선 56명, 장려상 200명, 입선 700명 등 모두 1000명의 학생이 수상의 기

쁨을 누렸다.
삼성생명 청소년 미술작품 공모전은 문화체육관광부, 홍익대 미술대학, 이화여대 조형예술대학이 후원기관으로 참여하고 있으며 2016년부터 삼성디자인교육원(SADI)도 동참하고 있다. 올해까지 누적 참가자 수만 542만명에 달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청소년 미술 공모전이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