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ING생명, 내달 3일부터 `오렌지라이프` 사명변경

기사입력 2018-08-23 16: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 = ING생명]
↑ [사진제공 = ING생명]
ING생명은 23일 오전 서울 중구 본사에서 개최한 임시 주주총회에서 '오렌지라이프'로 회사명을 바꾸는 정관 변경 안건이 승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새로운 브랜드인 '오렌지라이프'는 다음달 3일부터 본격적으로 사용된다.
오렌지라이프는 '지속적인 혁신과 성장으로 고객의 든든한 금융 생활을 리드한다'는 미션 하에 '글로벌 헤리티지'와 '독보적인 자본력', '고객중심 혁신조직'이라는 차별화된 브랜드 자산을 토대로 '젊고 활기찬(Young & Active)', '고객을 위한 변화에 민첩한(Agile)', '변화에 앞장 서는(Leading)', '계속 성장하는(Growing)' 브랜드의 성격을 내포하고 있다.
새로운 브랜드는 지난 2년여 기간 동안의 고객신뢰도 조사, 해외 벤치마킹, 브랜드전문 컨설팅 등을 통해 결정되었다. 앞서 ING생명은 2017년 8월에 '오렌지라이프' 상표를 출원해 등록절차를 마쳤다.
정문

국 대표이사 사장은 "오렌지라이프는 ING생명이 그 동안 쌓아온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고객의 신뢰가 담겨 있으며 이름 그 자체가 밝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고객의 활기찬 삶을 상징한다"며 "앞으로 고객의 든든한 금융 생활을 리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국 김진솔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성폭행당했어도 같은 아파트에…피해자, 고통 호소
  • 상온 노출 백신 접종 1명 이상 반응…코로나·독감 동시 감염 3건 보고
  •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 원…100조 원 청약 몰리나?
  • 해변서 모래 놀이 하던 일가족 3명, 파도에 휩쓸려 숨져
  • 문 대통령 "이유 불문하고 송구"…"김정은 사과는 각별한 의미"
  • [단독] "왜 연락 안 돼"…고교 후배 납치해 폭행·협박한 일당 구속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