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애큐온캐피탈, 발달장애인 문화활동 지원 영화 `공작` 관람

기사입력 2018-08-23 17: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2일 CGV 왕십리점에서 애큐온캐피탈 임직원들과 다운복지관 발달장애인, 인솔교사가 영화 '공작' 관람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 제공: 애큐온캐피탈]
↑ 22일 CGV 왕십리점에서 애큐온캐피탈 임직원들과 다운복지관 발달장애인, 인솔교사가 영화 '공작' 관람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 제공: 애큐온캐피탈]
애큐온캐피탈이 소외계층의 문화활동을 지원하는 행사를 가졌다.
애큐온캐피탈은 지난 22일 사회복지법인다운회가 운영하는 다운복지관 발달장애인 15명과 인솔교사 5명을 CGV 왕십리점에 초청해 영화 '공작'을 함께 관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사회공헌활동 '애큐온 컬처 데이'의 일환으로, 지난달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두산베어스의 홈경기를 관람한 것에 이은 두 번째 프로그램이다.
이날 초청된 발달장애인은 20~40대 성인들로 지역사회 자립을 위해 훈련을 받고 있는 훈련생들이다. 이들은 애큐온캐피탈 임직원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자 15명과 서로 짝을 이뤄 팝콘과 콜라를 함께 먹는 등 즐거운 영화관람 시간을 가졌다.
애큐

온이 투자자로 참여한 영화 '공작'은 1990년대 중반 '흑금성'이라는 암호명으로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안기부 스파이가 남북한 고위층 사이 은밀한 거래를 감지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첩보극이다.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 등이 출연했다.
[디지털뉴스국 전종헌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