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6월 물가 5.5%..10년만에 최고

기사입력 2008-07-01 15:00 l 최종수정 2008-07-01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무려 5.5%를 기록했습니다.
지난 98년 11월 이후 무려 10년만에 최고치입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라호일 기자!
<정부 과천청사>


Q> 물가가 결국 5%를 넘었네요?

A> 네 그렇습니다.

6월 소비자물가가 당초 예상대로 5%를 훌쩍 뛰어넘었습니다.

통계청에 따르면, 6월 소비자물가는 전년 동월대비 5.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물가가 이처럼 5%를 넘은 것은 지난 2001년 6월 이후 무려 7년만이고,

5.5%는 지난 98년 11월 이후 무려 10년만에 최고치입니다.

6월 물가가 5%를 넘을 것이란 것은 이미 예견됐던 일이지만, 5.5%는 당초 예상보다도 더 높은 것입니다.

공업제품이 국제유가의 상승으로 인해 10.5%나 급등하면서 물가 오름세를 주도했습니다.

특히 휘발유와 경유 등 석유류는 무려 33.9%나 폭등했습니다.

또 납입금과 학원비 등 개인서비스부문도 4.8% 상승했고, 공공서비스 부문은 2.5% 올랐습니다.

반면, 농축수산물은 1.3% 상승하는데 그쳐 비교적 안정된 모습을 보였습니다.

장바구니 물가인 생활물가지수 역시 급

등했습니다.

6월 생활물가는 전년동월대비 7.0% 상승했습니다.

2001년 5월 이후 7년만에 최고치입니다.

정부가 집중 관리하고 있는 52개 생활필수품 가운데는 7개 품목만이 떨어졌을 뿐 나머지는 대부분 올랐습니다.

지금까지 정부 과천청사에서 mbn뉴스 라호일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본격화?
  • '검수완박' 헌재 공개변론 한동훈 직접 출석…"다수당 만능 치트키될 것"
  • 민주당, 해임건의안 당론 발의…박진 "외교를 정쟁으로, 안타깝다"
  • "미국 집값 10년 만에 첫 하락"…"계속 떨어질 것"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