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알파홀딩스, 온코섹 인터루킨-12 중요성 논문 게재…병용임상 가능성↑

기사입력 2018-12-24 09: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알파홀딩스가 최대주주로 있는 온코섹은 암 환자의 키트루다 등 면역관문억제제 치료 시 인터루킨-12가 중요한 역할을 수행한다는 사실을 논문에 게재했다고 24일 밝혔다.
알파홀딩스에 따르면 이번 연구는 면역계 연구에 관한 최우수저널인 면역(Immunity)저널을 통해 게재됐다. 온코섹, 다나-파버 암 연구소, 매사추세츠 종합병원, 하버드 의학대학원 등에서 공동 연구한 결과물이다.
다나-파버 암 연구소는 1974년 설립돼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에 혁신적인 암 치료법과 과학적인 연구결과를 보급하는 것을 사명으로 한다. 종양학, 분자영상학, 면역학등과 관련된 암연구에 매진하고 있으며 미국 국립 암연구소(NCI)가 지정한 복합 암센터다.
이번 논문의 주요 내용은 효과적인 항 PD-1 면역항암제 치료를 위해 인터페론감마(IFN-γ)분비 T세포와 인터루킨-12(IL-12)를 분비하는 수지상세포의 신호교환이 필수적이라는 것이다.
크리스토퍼 트위티 온코섹 연구개발부문 최고 책임자는 "항 PD-1 면역항암제 치료에서 인터루킨-12의 중요성이 계속해서 발견되고 있다"면서 "온코섹은 암 부위에서 인터루킨-12를 발현하는 신약물질 타보(TAVO)의 임상을 통해 이를 확인해 왔다"고 설명했다.
이번 논문은 온코섹의 TAVO와 키트루다 등 면역관문억제제의 병용임상의 성공 가능성을 뒷받침하는 연구라고 회사 측은 평가했다. 다나-파버

암 연구소, 매사추세츠 종합병원, 하버드 의학대학원 등 저명한 기관들과 공동 연구를 통해 객관성을 확보했다.
알파홀딩스 관계자는 "이번 논문이 TAVO 치료의 우수성을 뒷받침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온코섹의 TAVO 적응증 확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사기 전과 회장님 이번엔 코인판?…다단계 조직망 그대로
  • 남의 집 마당에서 개에 물린 어린아이, 주인 책임도 있다?
  • mRNA 백신이 뭐길래? 국내 '카피 백신' 어려운 세 가지 이유
  • 안마의자 품질 불만 많아…덜컥 구매했다가는 낭패
  • 브라질 빈민가 경찰-마약 조직 대규모 총격전…25명 사망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