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현대해상, 베트남 VBI 지분 인수 계약 체결

기사입력 2018-12-24 14: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대해상 지난 21일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호텔에서 베트남 손해보험사 `비엣틴은행 보험회사(VBI)`의 지분 25%를 인수하는 지분인수 서명 행사를 가졌다. 서명식에 참석한 이...
↑ 현대해상 지난 21일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호텔에서 베트남 손해보험사 `비엣틴은행 보험회사(VBI)`의 지분 25%를 인수하는 지분인수 서명 행사를 가졌다. 서명식에 참석한 이철영 현대해상 부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과 레 뜨언 쭝 VBI 대표(왼쪽에서 네번째), 쩐 밍 빙 비엣틴은행장(왼쪽에서 세번째) 등 관계자...
현대해상은 지난 21일(현지시간)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호텔에서 베트남 손해보험사 '비엣틴은행 보험회사(VietinBank Insurance Joint Stock Corporation, 이하 VBI)'의 지분 25%를 인수하는 지분인수 서명식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서명식에는 이철영 현대해상 부회장과 응우웬 홍 번 VBI 의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이날 VBI의 창립 10주년 기념식도 함께 열렸다.
이철영 부회장은 기념출사를 통해 "VBI의 높은 성장잠재력과 현대해상의 보험업에 대한 경험과 노하우가 전략적 협력관계를 통해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VBI의 지속적인 성장과 베트남 보험산업의 건전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VBI는 베트남 은행업계 2위인 비엣틴은행의 자회사다. 설립 10년 만에 30개 현지 손보사 중 시장점유율을 13위까지 끌어올리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베트남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기업 '패스트 500'에 이름을 올렸다. '글로벌 뱅킹 & 파이낸셜 리뷰'에서 '베트남 고객 서비스 2017 최고의 보험사' 상을 수상하

기도 했다.
현대해상은 지난 1997년 베트남 호치민, 2016년 하노이에 각각 사무소를 개설한 데 이어 이번 VBI 지분 인수를 통해 베트남 신시장 진출을 위한 또 하나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외 진출을 통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승훈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北 피살 공무원 형 "김정은도 사과하는데, 군은 고인 명예 실추"
  • '접속 차단' 디지털 교도소 이틀 만에 주소 옮겨 부활
  • 日 스가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 위해 김정은 만나겠다"
  • 美 대북전문가 "김정은 사과는 한국 내 반북 여론 우려 결과"
  • 런던 구치소에서 수갑 찬 용의자가 총 발포해 경찰관 사망
  • 인천공항 "불법 드론 때문에 비행기 2대 김포공항으로 회항"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