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하나금융투자, 해외투자 종합 솔루션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 첫선

기사입력 2019-03-18 10:35


하나금융투자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 [사진제공 = 하나금융투자]
↑ 하나금융투자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 [사진제공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고 18일 밝혔다.
금융투자의 영역이 확장되면서 수많은 투자자산들이 국내에 소개 되고 있지만, 정보의 비대칭 또는 전문성 등으로 인해 포트폴리오 구축에 있어 어려움이 많은 것이 현실이다.
이에 하나금융투자는 다양한 시장상황에 맞는 해법을 제시하고자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마련했다. 이번 서비스는 '글로벌 투자 망원경', '글로벌 투자 현미경', '글로벌 투자 만화경'으로 구성돼 글로벌 금융자산에 투자하는 손님들에게 투자의 혜안을 제공한다.
글로벌 투자 망원경은 달러표시 채권을 비롯한 각종 해외채권 상품들을 조망하고, 글로벌 투자 현미경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에서 투자가 유망한 해외주식과 랩상품들을 엄선해 추천한다. 또 글로벌 투자 만화경은 변화하는 글로벌 시장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트렌드에 부합하는 각종 해외펀드와 파생결합증권들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
정기환 하나금융투자 마케팅 실장은 "해외 투자 서비스가 단편적인 주식종목 또는 펀드 추천에 머물러 있는 경우가 많아 전체적인 자산을 구성하는데 어려움을 겪는 손님들이 많다"며 "전문투자자들처럼 글로벌 자산 포트폴리오를 손쉽게 구성하고, 소액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자산을 편입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하나금융투자는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에서 제시하는 추천상품에 1000만원 이상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달러북을 주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하나금융투자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을 통해 이벤트에 응모할 수 있다. 달러북은 이벤트가 종료되는 5월말까지 3개월 동안 매달 200명씩 총

600명에게 증정한다.
해외투자 상품들은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있을 수 있다.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되고, 예금자보호법상 보호 상품이 아니다.
가입은 하나금융투자 전 영업점과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해당 영업점과 손님케어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디지털뉴스국 김현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