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S&P, 두산밥캣 신용도 BB로 올려

기사입력 2019-08-12 17:49 l 최종수정 2019-08-12 19:46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두산밥캣 장기 발행자 신용등급을 'BB-'에서 'BB'로 한 단계 상향 조정했다.
S&P는 지난 9일 "두산밥캣이 독립적인 사업을 영위하며 상장사로서 비지배주주 지분율이 상당히 높다는 점과 지금까지 모기업의 부정적 개입이 없었다는 점 등을 고려했다"며 두산밥캣 신용등급을 한 단계 상향했다. S&P는 "모기업인 두산인프라코어(등급 없음)의 영향력에서 상당 수준 벗어나 있다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두산밥캣 등급 전망은 '안정적'으로 책정됐다. S&P는 "두산밥캣이 탄탄한 시장 지위와 양호한 현금 흐름을 바탕으로 1~2년 동안 견조한 재무지표를 유지해 나갈 것으로 전망한다"고 설명했다. 두산밥캣은 100% 자회사인 '클라크 이큅먼트'를 통해 밥캣(Bobcat) 브랜드로 미국 시장에서 소형 건설

장비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클라크 이큅먼트는 두산밥캣 매출과 영업수익 중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S&P는 두산밥캣의 자체 신용도와 모기업인 두산인프라코어의 그룹 신용도를 각각 'BB+' 'B+'로 유지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그룹 신용도는 (주)두산 신용도와 연동된다.
[정석환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