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Hot-Line] "에스트래픽, 지능형교통시스템 부문 성장 기대"

기사입력 2020-06-30 08: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자료 제공 = 미래에셋대우]
↑ [자료 제공 =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는 30일 에스트래픽에 대해 지능형교통시스템(ITS) 부문의 성장이 기대된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 및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에스트래픽은 2013년 삼성SDS로부터 독립해 설립된 교통 솔루션 전문기업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요금징수시스템, 지능형교통시스템(ITS), 철도신호 및 통신 부문으로 구성된다. 작년 기준 매출 비중은 도로 58%, 철도 42%다.
김재훈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에스트래픽은 지난 3월 151억원 규모의 서울제물포터널 ITS 사업 수주에 성공했다"면서 "ITS란 지능형교통시스템을 스마트톨링뿐만 아니라 교통관리까지 포함하는 자동화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
ITS를 활용하면 도로 정체율을 감소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실시간 교통정보 수집 및 제어를 통해 안전성을 강화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에스트래픽은 국내에서 검증된 도로 교통 솔루션으로 아제르바이잔 고속도로 TCS(요금수납시스템), 콜롬비아 메데진 ITS 등 해외 수주 경쟁

력을 높여가고 있다.
김 연구원은 "향후 자율주행의 보급화와 더불어 ITS 시스템은 더욱 중요해질 전망"이라면서 "에스트래픽은 다수의 검증된 ITS 설치 경험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향후 높은 성장이 기대된다"고 내다봤다.
[김경택 기자 kissmaycry@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집에 가지 않겠다"…보호관찰관 폭행한 50대 전자발찌 착용자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