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메지온, 단심실증환자 치료제 `유데나필` 미국 NDA 신청

기사입력 2020-06-30 15: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메지온은 자사가 개발한 단심실증환자 치료제(성분명 유데나필)에 대해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신약허가신청(NDA)을 했다고 30일 밝혔다.
FDA는 60일 간 메지온이 제출한 서류의 적정성을 판단한 후 14일 내에 심사승인(Acceptance) 여부를 회사측에 통보할 예정이다.
이후에는 FDA가 정식심사를 시작해 희귀질환치료제로 인한 단축심사(PUDFA Date)를 6개월 적용하고 최종 신약승인(NDA Approval)여부는 내년 상반기에 결정될 것으로 전망된다.
FDA는 정식심사에서 메지온이 제출한 NDA package에 대한 자료를 심사하게 되는데, 특히 5개의 모듈 중 Module3(CMC)와 Module5(Clinical)에 대한 많은 시간이 할애할 것으로 회사 측은 예상했다.
특히 확증 임상 3상 시험인 FUEL(Fontan Udenafil Exercise Longitudinal Assessment) 자료는 회사가 많은 개발비용과 시간, 인력을 투자해 이뤄낸 결정체라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박동현 메지온 회장은 "지난 10월에 있었던 AHA 학회에서 유데나필 임상시험이 미국심장학회 선정 2019년 10대 과학적 진보 중에 하나로 선정될 만큼 약의 안전성 및 유효성을 입증했다"면서 "저명 학술지인

Circulation에도 임상 논문이 동시 게재되는 등 우월한 임상 결과를 이미 확인했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과학적으로 입증을 마친 만큼 이제는 미국 내 폰탄환자들을 위해 치료제 상용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택 기자 kissmaycry@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팀 닥터'의 불거지는 추행 의혹…"갑자기 자기 방으로 불러서"
  • 민경욱, 개표장 투표용지 건넨 제보자 구속에 "통탄할 일"
  • 삼성전자, 2분기 '어닝 서프라이즈'에 주가 강세
  • 진중권, 안희정 모친상 조화에 "자칭 '페미니스트' 대통령이 성폭행범에 조화"
  • 볼리비아 길거리에 방치된 시신…코로나19에 묘지·화장장 포화 상태
  • 이용수 할머니 폭로 후 두 달…윤미향 "저는 참 겁쟁이…그저 다 수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