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지역신용보증재단들 "3차 추경 신속 통과" 호소

기사입력 2020-06-30 1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6개 지역신용보증재단은 30일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경영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3차 추가경정예산안의 신속한 처리를 촉구하는 호소문을 발표했다.
지역신보들은 이날 호소문을 통해 "경제난에 폐업신고가 증가하면서 법인 파산신청이 최근 5년내 최대를 기록하는 등 자영업자·소상공인 매출감소 및 운영자금 한계는 심각한 상황"이라며 "이들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해 3차 추경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한다"고 밝혔다.
16개 지역신보들은 하반기에도 안정적 보증공급을 위해 2가지 조치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먼저 국회의 추경 처리 지연으로 보증공급이 중단될 우려가 있다며 하반기 8조9000억원의 보증을 공급하기 위한 재보증 예산의 처리를 주장했다.
이와 함께 "상반기 중 코로나19 여파로 보증공급 여력이 거의 소진됐다"며 3차 추경 편성시 지역신보에 대한 재정출연을 포함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종관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지역신보의 기본재산이 잠식돼 자영업자

와 소상공인에 대한 지속적·안정적 보증공급이 위태로운 상황"이라며 "정부와 지자체가 일정비율로 분담해 출연하는 방식으로라도 코로나19 사태에 소방수 역할을 한 지역신보의 기본재산 확충을 위해 정부와 지자체가 나서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전종헌 기자 cap@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기사회생' 이재명, 이낙연 대세론 넘어설까…차기 대선판도 요동
  • 산책로 옆 유실지뢰 3,034개…장마철 아슬아슬 '시한폭탄'
  • [코로나19 반년] "백신 최소 1년, 치료제는 내년 상반기 전망"
  • [종합뉴스 단신] 동원예비군 훈련, 이르면 9월부터 '당일치기' 대체 검토
  • 문 대통령 "부동산 투기로 더 이상 돈 벌 수 없을 것"
  • 버스 기사가 운전 중 의식 잃고 가게 돌진… 18명 부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