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필로시스헬스케어, 원격진료 앱 미국 수출 계약 체결

기사입력 2020-07-01 08: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필로시스헬스케어는 미국 올란도에 위치한 라이브케어(Livecare)사와 원격진료 앱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 앱은 사용자의 혈당계와 혈압계 등 의료기기에서 연동된 생체모니터링 데이터를 인근 병원에 전송해 비대면 의료서비스를 지원하는 기능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필로시스헬스케어는 지난 2009년 혈당관리 앱과 스마트폰 연동 혈당계를 세계 최초로 런칭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원격진료 앱을 개발했다. 지난 5월 19일 라이브케어사를 통해 약 1개월 간 미국 전역에서 테스트하여 시스템의 안정성 검증을 마쳤다.
이번 계약을 통해 지속적인 매출 발생이 예상된다. 원격진료 앱에 대한 사용자당 월 사용료를 지불해야 하기 때문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병원 대면진료에 대한 부담이 있고, 자가격리 대상자가 만성질환 환자인 경우 질병관리의 어려움이 있다. 이러한 이유로 국내에서도 비대면 진료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고, 미국은 이미 만성질환자의 비대면 진료에 대한 서비스가 활발하게 논의되고 있다.
회사 측은 미국 시장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 만큼 기존 라이브케어사 회원 10만명 외에도 폭발적인 추가 가입이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전세계의 비대면 의료서비스 수요가 늘어난 만큼 한국산 진단키트 열풍을 넘어 원격진료 앱 분야에서도 흥행을 기대하고 있다.
필로시스헬스케어는 미국과 동남아 지역 업체들과 추가 계약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비대면 의료서비스 개발을 위해 원주 의료기기테크노밸리에 부설연구소도 설립하며,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필로시

스헬스케어 관계자는 "라이브케어와 정식 계약을 통해 필로시스헬스케어 원격진료 앱의 우수성이 입증됐다"며 "자사의 코로나19 진단키트인 Gmate COVID-19 등 과의 연동을 통해 전염병 관리 플랫폼으로도 상용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현정 기자 hjk@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문재인 정권, 망조 들었다…야당, 코로나 이후 대비해야"
  • 대구지검, 고 최숙현 선수 '가혹행위' 사건 본격 수사 착수
  • 방역당국 "대전 천동초 확진자 1명 '교내 감염' 가능성 높아"
  • 광주 한울요양원서 3명 추가 확진…광주 확진자 누적 81명
  • 청와대 "노영민 반포집 급매 내놔"→"아니 청주집" 소동
  • SK바이오팜, 상장 동시에 '급등'…직원들 1인당 9억원 수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