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희림, `신나무실주공5단지 리모델링 사업` 설계사에 선정

기사입력 2020-07-01 09:22 l 최종수정 2020-07-01 13: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글로벌 건축설계 및 CM·감리업체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신나무실주공5단지 리모델링사업' 설계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신나무실주공5단지는 지하 2층~최상 20층, 1504세대 대단지다.
용적률은 219.72%로 높아 재건축을 통한 사업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단지에 속한다. 희림은 수평, 별동증축 등 리모델링을 통해 세대 전용면적을 확장하고, 주차공간 추가 확보를 통해 주거환경을 크게 개선할 계획이다. 또 법에서 허용하는 일반분양 세대를 추가적으로 확보해 사업성 증대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희림은 특화된 새로운 입면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된 도시경관을 창출할 계획이다. 또 고급 커뮤니티시설, 풍부한 녹지공간과 조경시설 등 친환경단지로 조성해 신나무실주공5단지를 누구나 살고 싶어 하는 행복한 아파트로 설계할 방침이다.
희림은 이를 위해 각 분야별 전문가들이 컨설팅, 설계, 친환경, 구조, 기계, 전기 등의 TFT를 구성해 리모델링 추진에서 준공까지 원스톱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압구정 현대사원아파트, 평촌 목련3단지 우성아파트 등 대규모 아파트단지 리모델링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이 있으며, 지난해 서울 서초 잠원동아아파트, 가락 금호아파트에 이어 올해에는 서울 송파구 문정건영아파트, 광장동 현대3단지아파트, 용인시 수지신정마을9단지 리모델링 설계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희림 관계자는 "서울뿐만 아니라 수도권이나 지방에서도 재건축 대신 리모델링사

업으로 눈을 돌리는 아파트단지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며 "희림은 리모델링시장에서 상당한 경쟁력이 있는 만큼 리모델링 선두주자로서 앞으로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여 사업지의 사업 성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속보] 서울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서 열차 장애…승객 하차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 조문 논란에 '제2 탈당 사태' 우려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