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메타랩스, `반트 36.5` 해외시장 본격 확대

기사입력 2020-07-01 13: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메타랩스]
↑ [사진 제공 = 메타랩스]
메타랩스가 화장품 브랜드 'VANT 36.5'의 해외시장 확대를 본격화한다.
메타랩스는 최근 자회사 메타랩스코스메틱을 통해 'VANT 36.5'의 중국 시장 신제품을 출시하며 중화권 유통사에 대규모 물량 공급 계약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출시 제품은 기존 반트 제품 중 '국민팩트'로 불리우며 누적 판매 수량 700만개를 기록한 '에어터치CC 쿠션'을 중국 소비자 기호에 맞춰 고급화한 프리미엄 제품(일명 도자기 쿠션)으로, 중국에서 인지도가 높은 추자현씨가 메인 모델을 맡았다.
메타랩스 관계자는 "중화권 진출을 본격화하기 위해 제품 기획, 마케팅 준비에 지난 8개월간 공을 쏟았다"며 "중국 신제품 출시를 계기로 세라마이드 앰플 등 기존 스테디셀러 제품들의 중국 매출도 함께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7월 중 알리바바티몰(Tmall)에 플래그쉽 스토어 오픈 및 직영매장(TDI) 입점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샤오홍슈, 카올라, 징동닷컴 등 중국 온라인 뷰티 시장 진출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더불어 이달 열리는 중국 뷰티 박람회(China beauty expo)에 참석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소비자와 직접 소통할 계획이다.
또 지난 6월 중순 일본 화장품 유통 채널인 LOFT 120여개 전 매장에 입점 완료했으며 하반기에는 잡화전문매장 돈키호테를 포함 드럭스토어, 편의점 등 오프라인 매장에도 추가 입점할 예정이다.
한편 미국 시장은 온라인마켓 아마존을 시작으로 주요 오프라인 매장 입점까지 추진 중이며 러시아도 레뚜알, 골든애플, 빠두루쉬카, 하이퍼마켓, 오션 등 오프라인 점포 입점을 준비 중이다.
이밖에 국내 시장 신제품 출시도 활발히 진행중이다. 최근 '블루밍 블루 쿠션'을 출시했으며 1차 물량을 완판하고 현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차 사전예약을 진행하는 등 국내 소비자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외 선스틱, 마스크팩 등 여름용 신제품도 연이어 출시 예정이다.
메타랩스

관계자는 "국내 시장에서 검증된 우수한 제품을 기반으로 중국, 일본, 미국 등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고 있다"며 "특히 최근 중국의 한한령 해제 소식으로 브랜드 인지도 및 매출이 더 상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경택 기자 kissmaycry@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경찰, 박원순 사망 사건 수사 착수…부검 여부 유족과 협의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