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용산역세권-서부 이촌동 통합 개발

기사입력 2009-12-03 09:50 l 최종수정 2009-12-03 09: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용산역세권과 서부 이촌동이 함께 용산국제업무지구로 개발됩니다.
서울시는 제21차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용산구 한강로3가 용산철도정비창 부지와 한강철교에서 원효대교 사이 서부 이촌동 일원을 용산국제업무지구 도시개발 구역으로 지정하고 개발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밝혔습니다.

에 따라 사업자인 용산역세권개발은 내년 상반기 사업인정 고시를 거쳐 보상계획과 이주 대책을 수립하는 등 본격적인 토지보상 작업과 인허가 절차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하지만, 서부 이촌동 일부 아파트 주민들이 통합 개발을 반대하고 있어 사업 추진 과정에서 난항도 예상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진 "윤 대통령 순방 '외교 참사' 폄하, 동의 못해"
  • 이준석, 여당 지도부를 북한에 비유…"휴전선 위의 악당들 경멸"
  • 정기예금 연 4%·적금 10%…다양한 종류 '눈길'
  • 이제 4살인데…대소변 못 가려서 학대 사망케 한 엄마, 징역 7년
  • 봉지로 가리고 '슬쩍'...상습 소매치기범 사복경찰에 딱 걸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