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이수앱지스, '애브서틴' 알제리 수출 첫 선적… "내년 흑자전환 기대"

기사입력 2022-09-23 14: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수그룹(회장 김상범) 계열사 이수앱지스(086890)는 고셔병치료제 '애브서틴'의 알제리 수출 물량에 대한 첫 선적을 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수앱지스는 지난 7월, 알제리 PCH(Phamacy Central Hospital, 중앙병원약제국)의 2021년 고셔병치료제 입찰에서 경쟁약품을 제치고 1위 낙찰사로 선정되며, 최대 140억원 규모의 '애브서틴'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첫 수출 선적 물량은 확정된 93억원 계약 물량의 50%에 해당하는 47억원 규모다. 이번 선적을 시작으로 이수앱지스는 금년 4분기와 내년 1분기에 걸쳐 잔여 물량 전체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수앱지스의 주력 제품인 '애브서틴'은 최근 알제리 수출 계약과 독일 헬름(HELM)과의 계약을 통한 선진시장 진출 내용 등이 공시를 통해 잇달아 발표되며, 성장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수앱지스의 제약사업을 총괄하고 있는 손영수 제약본부장은 "올해 이수앱지스는 '애브서틴'의 알제리 및 선진시장 진출을 계기로 퀀텀점프 성장의 원년을 맞이하게 될 것"이라며 "현재 진행 중인 2022년 알제리 고셔병치료제 입찰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얻을 시, 애브서틴 매출액은 금년과 내년에 각각 전년대비 약 두 배 수준의 성장이 예상되고, 내년에는 흑자 전환도 내다볼 수 있을 것"이라며 실적 호전의 자신감을 드러냈다.
아울러 독일 헬름(HELM)과의 계약 이후 진행사항과 관련해서는 "현재 양사가 운영위원회(Steering Committee)를 구성해서 세부 실무를 진행 중에 있다"며, "특히 FDA와 EU GMP 등록 기준을 점검하고 보완하기 위해 지난 9월 14일에서 23일에 걸쳐 글로벌 컨설팅 업체인 파렉셀(Parexel)과 모의실사(Mock Inspection)를 실시했으며 헬름(HELM)에서도 이번 실사에 함께 참여했다"고 전했다.

덧붙여 "내달 중에 실사보고서를 수령하여 보완해야 할 점들을 확인하고 시정 및 예방조치를 계속 수행해 나갈 예정"이라며, "선진시장 진출을 위한 첫번째 단계인 FDA 및 EMA 임상 준비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서, 내년 상반기 중에 임상 허가 신청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 규 매경닷컴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유승민 "국힘 정강정책에 '기본소득'…이재명 비판하려면 개정해야"
  • [속보]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작업자 3명 고립
  • 정기예금 연 4%·적금 10%…다양한 종류 '눈길'
  • 이제 4살인데…대소변 못 가려서 학대 사망케 한 엄마, 징역 7년
  • 봉지로 가리고 '슬쩍'...상습 소매치기범 사복경찰에 딱 걸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