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친한 예능', 역대급 반전 쏟아진 처절한 저녁 식사 대결!

기사입력 2020-03-11 08:17 l 최종수정 2020-03-11 08: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 '친한 예능' 방송프로그램 캡쳐
↑ 사진=MBN '친한 예능' 방송프로그램 캡쳐

MBN '친한 예능'이 저녁식사를 향한 멤버들의 처절한 몸 개그와, 섣부른 예측을 완벽히 뒤엎는 역대급 반전을 쏟아내며 생생하고 강렬한 웃음을 전파했습니다.

MBN '친한 예능'은 우리나라를 누구보다 사랑한다고 자부하는 외국인과 한국인이 하나된 마음으로 치열하게 대결하는 리얼 버라이어티입니다.

어제(10일) 방송된 10회에서는 경상남도 남해로 떠난 '한국인팀' 최수종-김준호-데프콘-이용진과 '외국인팀' 샘 해밍턴-샘 오취리-브루노-로빈 데이아나의 저녁 식사 대결 현장이 공개됐습니다.

이날 노도에 낙오된 데프콘-로빈 데이아나를 제외한 6인은 초밥부터 제육쌈밥까지 푸드 스타일리스트가 만드는 다양한 저녁 식사 메뉴 선택권을 걸고 대결을 펼쳤습니다.

첫 대결로 '하모니카 물고 간지럼 참기'에 나선 멤버들은 이를 악물고 버둥대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때 김준호는 "(다들) 간지럼 태우는 기술이 좀 부족한 거 같아"라더니 왼손엔 붓, 오른손엔 깃털, 입에는 효자손을 물고 귓구멍, 콧구멍, 발바닥까지 1타 3피를 노리는 ‘간지럼 머신’ 자태로 시선을 강탈했지만 타격감은 0%에 그쳤습니다.

이어진 두 번째 대결 '침묵의 림보 과자 먹기'에서는 소리 없는 아우성이 난무해 시청자들을 배꼽 쥐게 했습니다. 말만 하지 않았을 뿐 요란하게 방울 소리를 짤랑이다 슬라이딩한 이용진부터 골반을 씰룩이며 자신만만하게 허리 꺾기 기술에 들어갔지만 생각보다 낮은 과자에 입을 벌린 채 그대로 후진하는 브루노의 모습에 큰 재미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특히 신체까지 웃음에 최적화된 김준호의 활약이 펼쳐져 폭소를 금치 못하게 했습니다. 로봇 같은 자태로 삐걱거리며 도전한 김준호는 과자에 매달아 놓은 실에 치아가 걸리는가 하면, 무사히 먹는가 싶었더니 그대로 무릎을 꿇어 시선을 강탈했습니다.

그러나 이미 물 건너간 메뉴 선택권에도 불구하고 마지막 과자에 도전한 김준호는 너무 집중한 나머지 괄약근 제어에 실패해 방귀를 난사, 경이로운 개그 신체를 뽐내며 현장을 초토화 시켰습니다. 이에 김준호는 “치욕스럽다 진짜”라며 결국 기권선언을 해 모두를 폭소케 했습니다.

이처럼 다채로운 몸 개그의 향연 끝에 각자 다른 저녁 식사를 쟁취하게 된 최수종-김준호-이용진-샘 해밍턴-샘 오취리-브루노. 하지만 이내 저녁 식사 속에 숨겨져 있던 반전이 드러나 충격과 폭소를 안겼습니다.

'푸드 스타일리스트'는 바로 촬영팀 지미집 감독이었습니다. 또 1등 샘 오취리의 스테이크는 두부 스테이크, 2등 브루노의 초밥은 멸치 초밥, 3등 샘 해밍턴의 갈릭 피자는 통마늘이 더해진 피자빵으로 탈바꿈 돼 두 눈을 의심케 했습니다. 이에 하위권은 제대로 된 식사가 등장, 순식간에 희비가 뒤바뀐 멤버들의 면면이 웃음을 뿜게 만들었습니다.

'친한 예능' 10회 방송 이후 각종 SNS 및 온라인 커뮤니

티에서는 "멤버들 케미가 너무 좋은 듯. 꿀잼", "샘 해밍턴 예쁘고 건강한 셋째를 기원합니다", "토요일로 시간 옮긴다니 가족들하고 함께 볼 수 있겠다!" 등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습니다.

쌓이는 우정 속에 한국 사랑도 깊어가는 리얼 버라이어티 MBN '친한 예능'은 오는 3월 28일부터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50분 방송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조은산 "문 대통령, 투견들 뒤에 숨어 구경만…목소리 내야"
  • 윤호중, 기자 출신 조수진에 "찌라시 만들던 버릇" 논란
  • 동거녀 해한 뒤 투신…부산 아파트서 50대 남녀 사망
  • "댜오위다오 중국땅" 왕이에 일본 '격앙'…"시진핑도 오지마"
  • '내 집 마련'이 부른 비극…피살·투신으로 생 마감한 부부
  • 민주당 의원 144명, '코로나 백신·치료제' 임상 참여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