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미스터트롯', 13살 정동원 '새벽 생방송 출연' 논란

기사입력 2020-03-13 14:52 l 최종수정 2020-03-13 14: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동원 / 사진=TV조선 제공
↑ 정동원 / 사진=TV조선 제공

우승자 발표 지연이라는 유례없는 방송사고를 낸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미스터트롯'이 미성년자 경연 참가자의 심야 시간 방송 출연으로 논란을 빚고 있습니다.

'미스터트롯'은 오늘(13일) 오전 0시 50분쯤부터 생방송으로 점수 집계 결과를 발표하기 시작했습니다. 무대 위엔 결승 진출자 7명이 모두 올랐으며, 이 중엔 2007년생인 정동원도 포함됐습니다.

대중문화예술산업발전법 제22조에 따르면 오후 10시부터 오전 6시까지 15세 미만의 청소년 출연자는 방송에 출연할 수 없습니다. 이튿날이 학교 휴일인 경우엔 부모의 동의를 받아 출연할 수 있지만, 이조차도 자정까지로 제한됩니다.

이에 대해 '미스터트롯' 측은 "정동원 아버지의 동의와 현장 배석 하에 참석하게 됐습니다. 정동원 본인이 간곡하게 결승전에 참여하고 싶어했고, 부모도 현장에 있어서 그렇게 진행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비슷한 논란은 이전에도 있었습니다. 엠넷 아이돌 오디션 서바이벌 '프로듀스 48'은 15세 미만 청소년 출연자를 방송에 출연시켜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권고' 조치를 받았습니다. '권고'는 방송심의 관련 규정 위반의 정도가 경미한 경우 내려지는 행정지도입니다.

이후 '프로듀스 48' 측은 밤 11시에 시작하는 생방송을 3시간 앞당겨 자정 이전에 프로그램이 종료되도

록 했습니다.

TV조선 측은 "'미스터트롯'은 직전에 밤 9시 뉴스가 있어서 뉴스 시간을 옮길 순 없었을 것 같다"고 해명했습니다.

방심위 관계자는 '미스터트롯'에 대해 "어린이를 심야 시간에 출연시켜 문제의 소지가 있다는 민원이 접수됐고, 해당 부서로 민원이 이첩되면 검토 후 법령 위반 여부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당선축하' 문자 발신…이준석 "대선승리 계속 노력"
  • '인도발 변이' 확진 경찰 거짓말에 18명 추가 감염…오늘 400명 안팎
  • 김어준 부친상, 범여권 인사 조문 행렬에 근조기도 빼곡
  • '또 번복' 머스크, 테슬라서 비트코인 결제 허용…코인 급등
  • "우리는 다만 알고 싶을 뿐"…손정민 父, 친구 답변 촉구
  • 헬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붙이고 비행…아찔한 실험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