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김지훈, '악의 꽃' 출연 확정…"볼 수 없었던 캐릭터"

기사입력 2020-05-22 13:45 l 최종수정 2020-05-22 13: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스타투데이
↑ 사진=스타투데이

배우 김지훈이 오는 7월 방송하는 ‘악의 꽃’에 합류, 색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했습니다.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잔혹한 과거를 숨기고 신분을 바꾼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과거를 추적하는 강력계 형사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입니다.

김지훈은 극 중 베일에 싸인 남자 캐릭터를 맡아 임팩트 있는 활약을 펼칠 예정입니다. 특히 김지훈은 그동안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기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엘리트 검사부터 희대의 악역까지 다채로운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신뢰감을 주는 배우로 꼽히는 그가 ‘악의 꽃’에서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쏠립니다.

김지훈은 “정말 흥미롭고, 몰입도 높은 대본을 만나 흔쾌히 선택했다. 제가 맡은 캐릭터도 그동안 보여드렸던 저의 이미지와 달라서 새로운 모습과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일찍부터 캐릭터에 대해 구상하면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캐릭터를 선보이기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이다. 감독님, 작가님, 동료배우들 그리고 그 외 모든 스태프 분들과 함께 좋은 작품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습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은 오는 7월 첫 방송 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이용수 할머니 기자회견 열리는 찻집 앞 '인산인해'
  • 처음 만난 여성을 거리에서…'성폭행' 20대 체포
  •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접수 시작…주의사항은?
  • [속보] 코로나19 확진 16명…나흘 만에 10명대로
  • 해루질이 뭐길래...부자 숨진 채 발견
  • 독일 교회서 집단감염…伊북부는 야간통금 도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