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미쓰백' 나다, '반 1등 엄친딸→자퇴의 아이콘'?…반전 일상 대공개

기사입력 2020-10-15 14:34 l 최종수정 2020-10-15 14: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 '미쓰백'
↑ 사진=MBN '미쓰백'

센 언니 나다의 반전 일상이 공개됩니다.

오늘(15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기획 남성현 / 연출 안동수, 김지은)에서는 센 언니 나다의 걸그룹 활동 당시 모습은 물론, 동양화를 그리는 등 반전 매력이 넘치는 일상이 공개돼 흥미를 유발할 전망입니다.

오늘 방송에서는 과거 걸그룹 와썹으로 활동했던 나다의 풋풋한 모습이 전파를 탑니다. 아이돌 이미지는 아니었기 때문에 사람들이 많이 좋아하지는 않았었다며 운을 뗀 그녀는 "욕먹을 때도 저 자신을 바꿔야겠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다. 사람들이 싫어했던 그대로, 제 스타일대로 했는데 결국 사람들이 좋아하게 됐다"라며 확고한 자신만의 스타일을 드러냈습니다.

그런가 하면 스케줄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온 나다의 또 다른 반전 일상이 공개됩니다.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은 온데간데없고, 담요를 깔고 세팅을 마친 그녀가 천천히 마음을 다스리며 먹을 갈기 시작한 것입니다.

알고 보니 나다는 학창 시절 예고에서 동양화 전공을 하고, 반에서 1~2등 할 만큼 공부도 잘했었다고 합니다. 특히 4개월간 준비해서 예고에 갔던 특별한 이유와 엄친딸에서 자퇴의 아이콘이 된 사연에 궁금증이 쏠립니다.

그런가 하면 나다는 그룹 탈퇴 후 소송을 해결하느라 활발하게 활동하지 못했던 사연을 털어놓습니다. 이로 인해 자신과 가족을 향해 쏟아졌던 거짓 루머를 떠올리다 결국 뜨거운 눈물을 흘리기도 했습니다.

이어 "저도 못다 한 꿈이 많잖아요. 진짜 인생곡을 갖고 싶거든요"라며 뜨거운 열정을 내비친 나다는 "비트 주세요"라며 파워 넘치는 래핑을 선보여 분위

기를 달궜습니다. 지켜보던 백지영은 "스트레스 풀려, 그루브와 리듬감이 좋아서 그냥 갖고 놀더라고"라는 소감을 전해 그녀가 보여줄 무대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나다의 반전 일상과 모두를 열광하게 만든 무대는 오늘(15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80℃ 초저온 냉동고에 드라이아이스…미국 '백신 수송작전' 시동
  • 용혜인 "내년 1인당 재난지원금 160만원 지급해야"
  • [속보] 학생 17명·교직원 3명 코로나19 신규 확진
  • "예약한 노래 취소해 발끈"…맥주병으로 머리 가격 50대 실형
  • 걸레로 컵 닦고, 수건으로 변기 닦고…중국 5성급 호텔 '위생 논란'
  • [김주하 AI 뉴스] '묵묵부답' 출근 추미애, 오후 공수처 회의 참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