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우다사3' 탁재훈, ♥오현경에 '사랑꾼' 변신…'우주커플', 공개연애 취중진담

기사입력 2020-11-19 09:24 l 최종수정 2020-11-19 10: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 '우다사3'
↑ 사진=MBN '우다사3'

“너 몰랐지, 우리 다음 주면 100일이야”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 탁재훈이 오현경만을 바라보는 '사랑꾼'으로 대변신하며 '우다사'의 역대급 '반전남'에 등극했습니다.

어제(18일) 방송한 '우다사3' 9회에서는 김용건X황신혜, 탁재훈X오현경, 현우X지주연 커플의 솔직한 속마음 고백이 이어지며, 더욱 깊어지는 가을 밤 '케미'로 설렘 지수를 끌어올렸습니다.

김용건은 친한 동생 육중완에게 황신혜를 기쁘게 해줄 연애 팁을 전수받았습니다. '혼자남'을 탈출해 어느새 아빠가 된 육중완은 김용건의 세레나데를 세심하게 코치해주는 한편, 황신혜와의 관계에 대해 “너무 예의를 갖추고 있다, 야성미가 필요하다”고 냉정하게 평가했습니다. 김용건의 '리더십 부재'에 대한 토론이 이어진 가운데 황신혜가 깜짝 등장했고, '각성'한 김용건은 박력 있는 말투로 황신혜를 리드해 황신혜로부터 “새롭다, 신선하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이후 황신혜는 육중완에게 “나를 편하지 않게 대하니 대화가 단절될 때가 있다, 발전이 안 되는 느낌”이라며 고민을 털어놨습니다. 이에 김용건은 “이 사람을 더 좋아하게 되면 제어가 안 될 것 같다, 감정이 겁이 난다”고 솔직한 심정을 밝혔습니다. 마음에 공감한 육중완은 “대부님이 너무 배려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며 진지한 조언을 건넸고, 수원 행리단길에서 이뤄진 데이트에서 팔짱과 손깍지 등 '데이트 팁'을 알려주며 '큐피트' 역할을 톡톡히 했습니다. 이후 3인방은 수목원 캠핑카 여행을 함께 떠나며, 더욱 각별해질 관계를 예고했습니다.

신혼집에서 첫날 밤을 보내게 된 현우X지주연 커플은 “주주가 먼저 벽을 치는 게 있다” “누누는 선톡을 보낸 후 왜 잠수를 타냐” 등 서로에게 서운한 감정을 꺼내며 미묘한 기류를 형성했습니다. 한 차례 냉전이 오간 상황에서 현우가 즉석에서 초대한 지인들이 등장해 '깜짝 집들이'가 성사됐습니다. 현우는 소속사 후배인 24살 윤지 씨의 배달 음식을 대신 까주는가 하면, 짜장면 위에 단무지를 올려주며 '과잉 친절'을 베풀어 지주연의 질투를 유발했습니다.

몇 잔의 술로 대화가 깊어지자 지주연은 현우의 지인들에게 “진짜 모습이 뭔지 모르겠다. 종잡을 수 없는 것 같다”고 솔직히 털어놨고, 현우 또한 “너무 조심스럽게 받아들인다, 아직 내가 불편한 것 같아 서운하다”라고 말했습니다. 반면 “방송을 떠나 공개 연애할 생각이 있느냐”는 질문에 현우는 “상대가 불편해하지 않고 충분히 얘기가 된다면 가능하다”라고 밝혀, 지주연의 마음에 또다시 '진심'을 전하는 모습으로 '심쿵'을 선사했습니다. 이후 '우주 커플'은 프로그램의 내레이션을 맡았던 이국주와 즉석에서 통화를 성사, “나도 진심으로 '진짜일까' 궁금했다, 너무 응원한다”는 덕담을 들으며 첫날 밤을 달콤하게 마무리했습니다.

탁재훈X오현경은 처음으로 둘만의 제주도 드라이브를 즐겼습니다. 탁재훈은 “둘만 있지 왜 손님들을 받느냐는 의견이 많더라”며 “오늘부터 사람들을 몰입하게 해줘?”라며 '로코탁'으로의 변신을 선언해 “확 사랑스럽다”는 오현경의 칭찬을 이끌어냈습니다. 가을 골목길을 산책하며 힐링을 만끽하던 두 사람은 그림을 그리던 솔비와 만났고, '핑거 페인팅'을 함께 하며 '오탁 커플'을 지켜보던 솔비는 “천생연분이다, 연애관 궁합이 잘 맞다”며 두 사람을 응원했습니다. 이후 '오탁 투어'의 또 다른 손님인 지상렬이 등장했고, 오현경과 친분이 각별한 지상렬은 “내가 오 여사를 좋아한다”며 도발을 이어가 탁재훈의 '동공지진'을 일으키기도 했습니다.

오현경과 지상렬이 장을 보러 간 사이 탁재훈과 솔비는 숙소에 도착해 깊은 대화를 나눴습니다. '가상 연애 경험자' 솔비가 “감정 컨트롤이 어렵지 않느냐”고 묻자 탁재훈은 “(감정을) 정확히 모르겠어, 어떡해야 할지…”라고 진심을 무의식적으로 밝히기도 했습니다. 다시 모인 네 사람은 '회 한상'으로 저녁식사에 나섰고, 탁재훈은 방어를 먹는 순간 “그런 걸 넣었구나, 사랑 같은 거!”라며 애교를 보여 지상렬과 솔비를 놀래켰습니다. 이후로도 탁재훈은 오현경에게 “우리가 다음 주에 100일이야”라고 밝혀 오현경을 감동시켰고, 오현경이 뭘 할지 묻자 “200일이 꼭 되게 해달라고 기도해야지”라고 덧붙여, 반전의 '로맨스 가이'에 등극했습니다.

특별한 손님과 함께 한 시간 속에서 서로를 향한 진심을 더욱 확인할 수 있었던 한 회였습니다. 시청자들은 “육중완 씨 솔로몬 등극! 가려운 곳을 긁어줘서 제 속이 다 시원하네요” “용건X신혜 커플, 한 걸음 더 가까워진 모습이 보기 좋아요! 다음 주엔 또 어떤 모습으로 변할지 궁금하네요” “현우X주연 커플에게도 냉기류가 흐를 때가 있네요, 현실

적이라 더 재밌어요!” “일편단심 현우와 조심스러운 주연, 서로를 향한 마음 변치 말았으면!” “탁사마에게 무슨 일이?! '로코탁'으로 여심 스틸 시작하나요?!” “서서히 끓어오르는 '오탁 커플' 케미! 끝까지 밀어봅니다” 등 열렬한 응원을 보냈습니다.

MBN '우다사3-뜻밖의 커플' 10회는 오는 25일(수) 밤 11시 방송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오늘부터 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달라지는 것들은?
  • 공주 요양병원, 전수검사 하자 '우르르'…코로나19 확진자 13명
  • [속보] 코로나19 어제 349명 신규확진, 다시 300명대…지역발생 320명
  • "임신 못해서" 굶기고 폭행…결국 며느리 숨지게 한 시부모
  • 테슬라 모델X, 2분 30초 만에 화이트해커 공격에 뚫렸다
  • "가뜩이나 힘든데"…완성차업계 도미노 파업에 협력업체는 고사위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