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예스터데이' 남진 "영화 '국제시장' 유노윤호 연기에 놀라"

기사입력 2021-01-21 09:41 l 최종수정 2021-01-21 0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생앨범-예스터데이 / 사진=MBN '예스터데이'
↑ 인생앨범-예스터데이 / 사진=MBN '예스터데이'

'영원한 오빠' 남진이 월남전에서 죽을 고비를 넘겼던 해병대 시절을 생생하게 털어놔 '상남자 매력'을 과시합니다.

남진은 내일(22일)(금) 밤 9시 50분 방송하는 MBN 음악 토크쇼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 11회 주인공으로 등장, '국보급 가수'로서의 인생 이야기와 전 국민을 웃고 울린 인생곡을 들려주는 초특급 언택트 '방구석 콘서트'를 개최합니다.

이날 남진은 1968년 가수로 인기 절정이던 시절, 해병대 204기로 전격 입대해 군 생활을 했던 시절을 떠올립니다. MC 안재욱이 "그냥 해병대에 입대한 게 아니라 월남전까지 참전하셨던 것 아니냐?"라고 묻자, 남진이 "영화 '국제시장'에서 유노윤호가 연기한 역할이 바로 나"라며 운을 뗐습니다.

영화 '국제시장'에 등장하는 '남진' 역의 유노윤호 캐릭터는 월남전에 참전했던 남진의 실제 스토리를 기반으로 만들어졌습니다. 남진은 "50여 년이 지난 이야기인데, 그때 내 이야기를 적나라하게 표현해서, '국제시장' 감독을 따로 알아봤다. 그 감독에게 '이 사실을 어떻게 알았냐'고 신기해서 물어봤다"며 웃습니다.

이어 그는 영화에서도 등장한, 죽음의 위기에서 극적으로 살아남았던 기적 같은 포탄 사건을 언급합니다. 남진은 "중대 도착한 지 일주일밖에 안 됐던 때였다. 매복을 나가려고 준비하던 중, 큰 휘파람 같은 소리가 나면서 1M 쯤 앞에 2톤급 포탄이 떨어졌다"고 밝힙니다. 이때, "해병!"이라는 각 잡힌 인사와 함께 남진의 해병대 전우 정종율 씨가 깜짝 손님으로 등장, 당시 상황을 생생하게 증언합니다. 해병대 전역 후 51년 만에 만난 두 사람의 '월남전 포탄 사고

' 전말은 '예스터데이' 11회에서 공개됩니다.

이외에도 남진이 데뷔 전부터 자주 불렀던 인기 팝송과 데뷔 초 선보였던 곡들이 쟈니 리, 주현미, 설운도, 진성 등 초특급 가수들의 목소리로 재해석돼 명불허전 무대를 선사할 전망입니다. 남진이 출연하는 MBN '인생앨범-예스터데이' 11회는 내일(22일)(금) 밤 9시 50분 방송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업무 떠나도 '보상정보' 자유 열람…정보관리 구멍
  • [속보] 경찰, LH 본사 등 압수수색.. "투기 의혹 확인"
  • '젊은이의 양지' 배우 이지은, 8일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속보] 코로나19 신규확진 446명…지역발생 427명
  • [영상] "내 상어 내놔!"…악어와 승부벌인 호주 낚시꾼 화제
  • "식판 엎었다" vs "소름끼쳐"…박혜수 학폭 논란 진실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