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스라소니 아카데미' 예지원, 신입 회원 전격 합류 '맹활약'

기사입력 2021-04-07 08:48 l 최종수정 2021-04-07 08: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MBN 제공
↑ 사진=MBN 제공

"감히 아는 척은 못 하겠고, 질문 담당으로…"

예지원이 '스라소니 아카데미'의 신입 회원으로 전격 합류한 소감을 밝혔습니다.

내일(8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아는척쌀롱-스라소니 아카데미'에서는 배우 예지원이 '스라소니 아카데미' 신입 회원 자격으로 토론 현장을 찾아 즐거운 '인문학 토크'를 나눕니다. 봄을 맞아 야외에서 진행된 아카데미 정모에서 예지원은 벚꽃으로 얼굴을 가린 채 장난스럽게 등장, 회원들과 반가운 인사를 나눕니다. 이어 예지원은 "감히 '아는 척'은 못 하겠고, 질문하는 신입 회원이 되겠다"며 당찬 각오를 전해 회원들의 박수를 유발합니다.

이날 예지원은 조선 시대 내시들의 숨겨진 비밀을 파헤치기 위해 떠난 인문 여행기를 공개합니다. 청도에 있는 거대한 고택에 도착한 예지원은 "퇴직한 내시 부부가 살았던 집"이라는 해설자의 설명에 "내시에게도 정년이 있고 부인이 있느냐, 전혀 몰랐다"며 놀라움을 드러냅니다.

나아가 남자의 역할을 할 수 없는 내시 부부의 애환이 집에 담겨 있다는 이야기가 이어지자, 화면을 지켜보던 김소영 또한 "조선판 '부부의 세계' 같다"며 눈을 반짝입니다. 이와 함께 내시 부부의 은밀한 결혼생활 및, 간택된 내시 부인의 필연적인 운명에 대한 설명이 더해지며 토론장을 충격에 빠트립니다.

제작진은 "'아는척쌀롱'에 새롭게 합류한 예지원이 직접 다녀온 인문 기행기를 흥미롭게 전달하는 것은 물론, 다른 주제의 토론에서도 기대 이

상의 날카로운 분석력을 드러내 분위기를 뜨겁게 끌어올렸다"고 전했습니다. 나아가 "예지원 외에도 역사학자 신병주와 인지심리학자 김경일이 새 회원으로 함께 한다. 한층 더 전문적이면서도 귀에 쏙쏙 들어오는 ‘아는 척 토크’가 펼쳐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아는척쌀롱-스라소니 아카데미'는 내일(8일) 밤 11시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경기도 남양주시 18층 주상복합 큰불…100여 명 대피
  • 오세훈 "공시가 지나치게 올라…전면 재조사 할 것"
  • 유시민 "'독재'라고 현정부 비판하는 야당 이해하게 됐다"
  • 20대 딸이 아버지에게 흉기 휘둘러 중상 입혀…현행범 체포
  • 하늘로 떠난 '외조의 왕'…"힘센 여인의 좋은 남편"
  • [영상] 미국 침공용 로봇개 집단?…영상 공개에 네티즌 '불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