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보이스킹' 美친 무대들 터졌다…최고 시청률 경신 '동시간대 1위'

기사입력 2021-04-28 11:00 l 최종수정 2021-04-28 1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보이스킹 / 사진=MBN '보이스킹'
↑ 보이스킹 / 사진=MBN '보이스킹'

'보이스킹'이 또 한 번 역대급 무대로 화요일 밤을 제대로 접수했습니다.

어제(27일) 방송된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기획/연출 박태호) 3회에서는 대한민국 최고의 레전드 보컬과 막강한 실력을 갖춘 무명가수들이 더욱 치열해진 경연을 펼쳤습니다. 반전에 반전이 속출하는 경연 현장은 가요계를 주름잡았던 가왕들까지도 긴장하게 만들었습니다.

이처럼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무대와 결과에 시청자들도 빠져들었습니다. 오늘(28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보이스킹' 3회는 유료방송가구기준 6.37%(1부), 6.001%(2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 시간대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는 '보이스킹'의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수치로, 회가 거듭될수록 커져가는 '보이스킹' 열풍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먼저 이날 방송에서는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이 총출동해 개성 넘치는 무대를 꾸몄습니다. 한국 무용과 트로트의 조합으로 한국의 멋이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준 한국 무용가 김도현부터 '트페라'(트로트+오페라)라는 새 장르를 연 성악가 장철준까지. 다채로운 무대로 개성을 뽐낸 실력자들이 킹메이커들을 사로잡으며 올크라운을 받았습니다.

본인의 분야를 제패하고 '보이스킹'으로 가수에 도전하는 이들의 무대도 눈에 띄었습니다. 배우 이광기는 애절한 사모곡으로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들며 5크라운을, 배우 강성진은 22년 만에 영화 '주유소 습격사건'의 인생 캐릭터 '딴따라'로 완벽 변신해 올크라운을 획득하고 2라운드에 진출했습니다.

그런가 하면 배구 월드 스타 김세진, 한국 복싱 슈퍼라이트급 챔피언 김동희, 1세대 개그맨 김종국 역시 반전 노래 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하며 가뿐하게 2라운드 행 티켓을 거머쥐었습니다.

무엇보다 대한민국 보컬 역사에 남을만한 레전드 가수 조장혁, 조관우의 귀환이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했습니다. 등장만으로 모두를 긴장하게 한 이들은 명불허전 실력으로 베테랑의 저력을 보여줬습니다. 조관우의 무대 중에는 킹메이커 남진이 크라운 버튼을 눌러야 한다는 사실마저 잊고 노래에 빠져들어 올크라운이 나오지 않을 뻔한 해프닝도 있었습니다.

또한 배우 송강을 닮은 12살 트로트 샛별 안율과 택배기사에서 트로트 가수로 인생 역전을 이룬 이용주가 가왕들에 못지 않는 소름돋는 무대로 킹메이커들의 극찬을 받으며 새로운 스타의 탄생을 예고했습니다.

계속되는 실력자들의 무대는 킹메이커들도 곤란하게 할 정도였습니다. 윤일상은 "다들 잘한다. 미치겠다"며 "일반 오디션과 다르다. 상향 평준화됐다"고 고충을 토로했고, 김연자는 "기준을 더 올려서 예선을 한 번 더 해야 한다"며 이에 동의했습니다.

이처럼 치열한 경연에 탈락자들도 속출했습니다. 90년대 전설의 스타 R.ef 이성욱, 원조 꽃미남 밴드 클릭비의 김태형, 조각 미남 배우 이세창과 하이틴 스타 김승현 등 노래 실력으로는 어디서도 빠지지 않는

참가자들이 탈락의 고배를 마셨습니다.

오직 '보이스킹'에서만 볼 수 있는 장르 불문, 경력 불문 치열한 보컬 전쟁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모두 잡으며 화요일 밤 돌풍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다음 주는 또 어떤 무대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할지 기대가 커져갑니다. 한편 MBN '보이스킹'은 매주 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강 실종 의대생' 목격자 1명 추가 조사…"진술 밝히기 어려워"
  • 정준영 몰카 피해자, '5년' 만에 용기내 국민청원
  • [속보] '원주 두자녀 살해' 친부, 징역 23년 확정
  • 길원옥 할머니는 "사과받고 싶다"는데 위안부 할머니 묘소 찾은 윤미향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 빌 게이츠 이혼, 중국 통역사와 불륜 때문?…"근거없는 소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