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보이스킹' 9세 황민호vs12세 안율, 실력은 어리지 않은 신동 대결

기사입력 2021-06-14 14:38 l 최종수정 2021-06-14 14: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흥 부자 황민호, 감성 부자 안율과 한판 승부
"천재들의 무대"…킹메이커가 극찬한 역대급 무대

사진=MBN ‘보이스킹’ 제공
↑ 사진=MBN ‘보이스킹’ 제공

황민호와 안율, ‘보이스킹’ 최고 ‘귀요미’들의 달콤살벌한 승부가 펼쳐집니다.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기획/연출 박태호)이 회를 거듭할수록 더욱 치열해지는 대결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이에 ‘보이스킹’은 줄곧 전 채널 동 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는 등화요일 밤 예능 최강자로 승승장구하는 중입니다.

이런 가운데 6월 15일 방송되는 ‘보이스킹’ 10회에서는 9세 황민호와 12세 안율의 샛별 빅매치가 펼쳐진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킵니다. ‘흥’에 특화된 황민호와 ‘감성’에 특화된 안율, 두 신동의 3라운드 1:1 데스매치에 모두의 관심이 쏠리는 것입니다.

먼저 황민호는 남진의 ‘마음이 고와야지’를 선곡해 주특기인 댄스로 무대를 초토화시켜 1초도 눈을 뗄 수 없는 화려한 무대 매너로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전언입니다.

그런가 하면 안율은 박경희의 '저꽃속에 찬란한 빛이'를 들고 무대에 올라 특유의 감수성을 뽐냈다는 후문입니다. 본인이 태어나기도 전의 노래를 완벽하게 소화하는 안율의 무대에 이들의 대결은 더욱 예측불가로 치달으며 경연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만들었다고 합니다.

킹메이커 남진은 황민호

의 안율의 완벽한 무대를 보고 “미래의 가요계를 이끌어 갈 천재들의 무대”라고 극찬을 퍼부었다고 해 과연 둘 중 준결승에 진출할 신동이 누구일지 확인할 수 있는 ‘보이스킹’ 본 방송이 기다려집니다.

한편 MBN ‘보이스킹’ 10회는 오는 6월 15일 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경영 악화라며 전기료 올린 한전, 억대 연봉자는 3천 명?
  • 장제원, 경찰 폭행한 아들 문제에 "어떤 처벌도 달게 받아야"
  • 코로나 신규확진 2천771명…역대 두번째 최다 규모
  • "기적의 집"…용암 뒤덮인 스페인 라팔마섬서 살아남은 주택 한 채
  • [영상] 6세 아동, 교사 무서워 '뒷걸음질'…CCTV 확인해 보니
  • '오징어게임' 번호 노출 피해자 "보상금 100만 원 주겠다고 연락 왔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