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국제부부' 루미코♥김정민의 달콤·살벌 부부 케미로 흥미 UP

기사입력 2021-07-19 11:42 l 최종수정 2021-07-19 14: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정민♥루미코, 부부 케미에 반하다!
“또 김정민 씨를 고발하려고 합니다!” 폭탄 발언 예고한 루미코

사진 = MBN 국제부부 제공
↑ 사진 = MBN 국제부부 제공

‘국제부부’에 김정민, 루미코 부부가 또다시 동반 출연해 달콤·살벌한 케미스트리를 자랑합니다.

지난주부터 요일을 변경해 오는 21일(수) 밤 11시 방송되는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이하 ‘국제부부’) 8회에서는 김정민과 그의 아내 루미코가 스튜디오에 심상치 않은 기류를 몰고 옵니다.

‘눈치 백단’ 김원희가 루미코에게 “두 분 다 그늘이 있네요”라며 부부 근황을 묻자, 루미코는 떨떠름한 기색을 내비친다. 여기에 김정민이 “부부가 같이 출연하면은 남자한테 득 될 게 없는 것 같아”라고 하자, 루미코는 “다음 생에 여자로 태어나세요”라며 그와 살벌한 기싸움(?)을 벌인다는 후문입니다.

이도 잠시 김정민, 루미코 부부는 MC들의 아이스 브레이크 제안에 금세 달콤한 부부 케미를 뽐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합니다.

그런가 하면 루미코는 또 한 번 남편 김정민에 대한 폭탄 발언을 합니다.

카메라 앞에 선 루미코는 “또 김정민 씨를 고발하려고 합니다!”라고 말해 ‘고발 전문가’로 등극했는데 특히 김정민은 VCR에 아내 루미코가 등장하자 당황하는 것은 물론, 그녀의 폭로에 억울해 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어 김정민은 “이래서 부부가 나오면 안 되는 거야”라며 고개를 내저었다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흥미를 끌어 올리고 있습니다.

과연 김정민을 놀라게 한 아내 루미코의 폭탄 발언은 무엇인지, 두 사람의 달콤·살벌한 부부 이야기는 오는 21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한편, ‘국제부부’는 지난주부터 요일을 변경해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신규 1,487명 주말 최다…비수도권 일괄 3단계 격상
  • 경찰, '가짜 수산업자' 언론인 잇따라 소환…박영수 전 특검만 남았다
  • "5m 너울성 파도 덮쳐"…해운대 물놀이 중학생 1명 사망·1명 실종
  • 러시아 산악인 라조 "김홍빈 구조 외면한 사람, 15명 이상"
  • 이준석·윤석열 저녁 회동…입당 시기 논의?
  • "조심하고 또 참아야"…홍성흔 아내, 술판 야구선수에 일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