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MBN ‘돌싱글즈’ "이혼X남성지 모델 타이틀로 남자들이 쉽게봐"

기사입력 2021-07-30 10:12 l 최종수정 2021-07-30 10: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주변에 ‘백수’라고 말하고 다닌 속내X상처 고백
추성연과 1:1 데이트 중 거침없는 직진 스킨십… 결과는?

사진 제공=MBN '돌싱글즈'
↑ 사진 제공=MBN '돌싱글즈'

“이혼한 남성 잡지 모델이라는 타이틀이…”

MBN ‘돌싱글즈’ 이아영이 ‘남성지 모델’이란 타이틀에 대한 속내를 솔직히 고백합니다.

이아영은 MBN ‘돌싱글즈’에서 새로운 사랑을 찾아 ‘돌싱 빌리지’를 찾은 돌싱남녀의 일원으로 출연, 첫 만남부터 발랄한 성격과 솔직한 말투로 시선을 사로잡았습니다.

이후 남성잡지 ‘맥심’ 모델이라는 직업과 비양육 중인 딸이 있다는 사실을 밝히며 화제의 인물로 등극하는가 하면, 추성연을 사이에 둔 배수진과의 은근한 신경전에서 1:1 데이트권을 먼저 따내는 과감한 행보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습니다.

이와 관련 8월 1일(일) 방송되는 ‘돌싱글즈’ 4회에서는 이아영과 추성연이 단둘이 차를 타고 데이트 장소로 이동하던 중 이아영은 “처음엔 직업을 오픈하길 꺼렸다”며, “이혼한 남성 잡지 모델이라는 타이틀로 인해 남자들이 나를 쉽게 보기도 했다. 몇 번의 경험으로 인해 주변에 ‘백수’라고 이야기하기도 했었다”는 속내를 밝혔습니다.

직업에 관련한 이아영의 솔직한 상처 고백에 추성연은 “나는 좀 다르게 생각한다”며, 깜짝 발언으로 위로를 건네 이아영을 활짝 웃게 만드는데 이를 지켜보던 MC들 또한 “마음이 참 따뜻하다”며 감탄합니다.

그런가 하면 이아영은 추성연과의 본격적인 데이트에서 “처음부터 오빠가 좋았다”는 직진 고백과 함께, 거침없는 스킨십으로 ‘불도저’ 마음을 표현합니다.

빠른 속도의 이아영과 다소 시간이 필요한 추성연의 1:1 데이트 결과가 기대됩니다.

제작진은 “현실적인 고민 끝에 아이가 있는 여성 출연진들에 대한 호감을 접었던 추성연이 이아영의 적극적인 대시로 인해

마음의 전환점을 맞는다”며, “4MC로부터 ‘한 편의 영화를 보는 것 같다’는 극찬을 유발한 두 사람의 설렘 가득한 데이트 현장을 지켜봐 달라”고 밝혔습니다.

이아영을 김재열-박효정-배수진-빈하영-정윤식-최준호-추성연 등 매력만점 돌싱남녀들이 사랑 찾기에 몰입하는 ‘돌싱글즈’ 4회는 8월 1일(일) 밤 9시 20분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현직 기상캐스터, '면허 정지 수준' 음주운전…벌금 300만 원
  • 떼기 어려운 페트병 라벨…추미애 "환경부 현장 감독 부탁"
  • 文 대통령 "개 식용 금지, 이제 신중 검토할 때 되지 않았나"
  • "탈락하면 물총 쏘며 죽여"…초등생도 보는 '청불' 오징어 게임에 우려
  • 배현진, '아들 논란' 장제원에 "진정한 자숙의 자세 필요"
  • 박서준, 손흥민 경기 노마스크 관람 화제…"우려" vs "위드코로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