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MBN '주간산악회' 성악가 장은 출연..."설 곳 없지만 노래하고 싶었다"

기사입력 2021-11-22 11:06 l 최종수정 2021-11-22 11: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성악가 장은 "아무도 나를 찾지 않았다"...절망적 순간에 산을 찾은 사연
송진우X장은, 절경의 대둔산에서 '즉석 듀엣'!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대둔산 정상 879m에서 부르는 '희망가', 유세윤-송진우 "브라바!" 연발
MBN '주간산악회' 2회, 22일(월) 밤 11시 방송!

사진 = MBN '주간산악회' 제공
↑ 사진 = MBN '주간산악회' 제공

"설 곳이 없지만, 노래하고 싶었어요. 그게 제 일이니까요."

22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주간산악회'에서는 메조소프라노 성악가 장은이 출연해 코로나19로 수입이 '0원'이었던 사연을 공개합니다.

이날 방송에서 스스로를 '자연에서 노래하는 대둔산 카르멘'이라고 소개한 장은은, 팬데믹으로 빈사상태가 된 공연계 상황을 언급했습니다. 그녀는 "지난 1년 반 동안 할 수 있는 것이 없었다. 수입은 0원이었고 나를 찾는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며 당시 절망적이었던 심정을 담담하게 고백했습니다. 이어 "답답한 마음을 풀고자 이른 아침에 무작정 산으로 향했다. 그게 산과 인연의 시작이었다"면서 등산을 하게 된 계기를 밝혔습니다.

이후 매일 등산을 했다는 장은은, "산이 주는 에너지가 대단하다"고 말하며 산을 통해 막막했던 현실을 극복한 사연을 전했습니다. 그녀는 "등산을 시작한 후, 이렇게 가만히 있으면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산에서 받은 에너지와 영감으로 스스로 길을 찾은 이야기를 밝혀 MC 유세윤과 송진우의 감탄을 자아냈습니다. "어린 시절의 마음가짐을 잊지 않으려 산을 찾는다"고 말하는 그녀가 산에서 찾은 희망은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됩니다.

또한 방송에서는 장은과 MC 송진우의 듀엣 무대를 볼 수 있습니다. 평소 '명품 꿀 보이스'로 소문난 MC 송진우는 베테랑 성악가 장은과 함께 즉석에서 화음을 맞추며 '환상의 호흡'을 선보입니다. 대둔산의 절경을 배경으로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를 부르는 두 사람의 '꿀 케미'를 황홀한 표정으로 바라보던 MC 유세윤은, 노래가 끝난 후 기립박수를 치다가 산 아래 절벽으로 떨어질 뻔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습니다.

이어 장은은 아끼는 빨간 드레스로 갈아입은 후 독무대를 펼쳤습니다. 무르익어가는 가을, 대둔산 정상 879m에서 메조소프라노 장은이 전하는 '희망가'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한편, 메조소프라노 장은은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한 후 독일로 유학하여 만하임 국립음악대학에서 성악과(리트&오라토리오) 석사를 취득하고 드레스덴 국립음악대학에서 오페라과최고연주자과정(konzertexamen)

을 최우수 졸업했습니다. 유수의 오페라 무대에서 활약해왔으며 최근에는 뮤지컬 배우로도 변신해 관객과 평단의 찬사를 이끌어내는 저력을 보였습니다.

매주 전국 각지의 명산을 오르며, 산속에서 만난 다양한 등산객들의 특별한 인생 이야기를 전하는 본격 마운틴 로드 토크쇼 MBN '주간산악회' 2회는 22일(오늘) 밤 11시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신종 변이 '오미크론' 전파력은?…백신 무력화 우려
  • 지지율 맹추격 나선 이재명-주춤한 윤석열…전망은?
  • BTS, 2년 만에 LA서 '대면 공연'…전세계 관심 집중
  • [정치톡톡] 김종인과 끝내 결별? / 김병준도 이준석 '패싱' / 이재명의 편지
  • "안철수 정치판 아웃시켜야" 주장에…홍준표 "좋은 사람" 두둔
  • 장성민 "이낙연 움직임 빨라져…여당, 이재명 두고 보지 않을 듯"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