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日 욱일기 문양 노골적으로 노출한 넷플릭스에 서경덕 교수 항의

기사입력 2022-06-30 09:58 l 최종수정 2022-09-28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넷플릭스 인기작 '엄브렐러 아카데미' 시즌 3에 여러 번 등장
서 교수 "넷플릭스, 아시아인들에게 또 한 번 상처 주지 않길"


최근 넷플릭스가 공개한 인기 드라마에서 일본의 욱일기가 등장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넷플릭스에 강하게 항의했습니다.

오늘(30일) 서 교수는 자신의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엄브렐러 아카데미' 시즌 3이 공개된 후 많은 네티즌이 극 중 욱일기 문양을 여러 차례 봤다고 제보를 해왔다"며 "욱일기가 나오는 장면을 하루빨리 삭제 또는 교체하여 아시아인들에게 또 한 번의 상처를 주지 않길 바란다고 강력하게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또 욱일기가 독일의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전범기'라는 점도 메일에 적시하고, 이러한 내용을 담은 영어 영상도 첨부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서 교수는 "시즌 3이 글로벌 랭킹 1위까지 오르는 등 세계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상황에서 시청자들에게 욱일기의 역사적 의미가 잘못 전달될 수 있기에 바로잡고 싶었다"고 항의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넷플릭스 인기 드라마인 '엄브렐러 아카데미'는 2019년부터 지금까지 3개의 시즌이 공개되었고 이번에 공개된 시즌 3에는 재미교포 배우인 저스틴 민이 주요 인물인 벤 하그리브스 역으로 출연했습니다. 또 1989년의 서울이 등장하는 등 한국을 의식한 듯한 연출도 보였습니다.

서 교수는 "넷플릭스가 더는 드라마 콘텐츠에서 욱

일기 문양을 사용하지 않도록 해야 하며, 나아가 다양한 글로벌 OTT(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에서도 욱일기 문양을 퇴출할 기회로 삼았으면 한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넷플릭스는 지난해 일본 애니메이션 '귀멸의 칼날'에서 욱일기 문양 노출로 비판을 받자 한국판에서는 수정했지만 다른 나라 서비스에서는 바로잡지 않아 문제가 된 바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