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MBN ‘강석우의 종점여행’ 첫 여행지 강원도 정선…7일 첫 방송

기사입력 2022-08-03 10:27 l 최종수정 2022-08-03 10: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강석우, 시민에게 '아주 핸섬' 외모 극찬 받은 사연은?
'시력 저하' 강석우, 시민 걱정에 "눈은 이제 괜찮아요"
강석우, 인파에 둘러싸여 질문 세례 받은 사연은?

사진=MBN '강석우의 종점여행'
↑ 사진=MBN '강석우의 종점여행'

배우 강석우가 외모 칭찬을 받으며 아이돌 못지않은 인기를 뽐냅니다.

8월 7일 낮 12시 10분 방송되는 MBN '강석우의 종점여행' 1회에서는 강원도 정선으로 떠나봅니다. '강석우의 종점여행'은 바쁜 일상을 잠시 뒤로한 뒤, 버스를 타고 무작정 종점으로 떠나보는 무공해 힐링 여행 프로그램입니다.

정선 시내를 걷던 MC 강석우는 한 약재 가게 앞에서 발걸음을 멈춥니다. 뜻밖에 마주친 그를 보고 놀란 동네 사람들이 반갑게 인사를 건넸기 때문입니다. 그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던 한 시민은 "아주 핸섬~ 잘생겼어요"라고 그의 외모를 칭찬하며 "우리 사진 한 번만 찍으면 안 될까요?"라고 조심스레 요청합니다. 강석우는 흔쾌히 사진을 찍어주며 동네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곁에 있던 또 다른 시민은 "눈 안 좋다더니 괜찮아지셨어요?"라고 걱정스레 안부를 묻습니다. 강석우는 지난 1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의 후유증으로 시력 저하를 호소한 바 있습니다. 이에 강석우는 "걱정해 주셔서 감사하다. 눈은 다 나았다"라고 안심시키며 동네 사람들과 격 없이 소통합니다.

이어 본격적인 버스 여행의 시작을 위해 발길을 옮긴 버스 정류장에서도 강석우의 인기는 식지 않습니다. 버스 정류장

에 있던 승객들이 그를 둥그렇게 에워싸고 너도나도 질문을 던진 것입니다. "살면서 정선에는 처음 와봤네"라는 그의 말에 승객들은 "시원해서 좋죠?"라고 동네를 자랑하며 마을에 얽힌 설화까지 앞다투어 전해줬다는 후문입니다.

한편, MBN '강석우의 종점여행'은 8월 7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최재성 "커터칼 위해·협박 발언에 김정숙 여사 스트레스"
  • [영상] 이재명에 "시끄럽다"며 치킨뼈 그릇 던진 60대, 내달 첫 재판
  • 조계종 승려 집단폭행 피해자, 가해자 고소…"스님 3명이 폭행"
  • 신혼 경찰관 결혼 5개월 만에 불륜…내연녀는 '1,000만 원 배상'
  • 빨래 중 폭발해 유리 깨진 삼성 세탁기…소비자원 "해명 요청"
  • "여동생이 PT 800만 원 계약"…환불 요청에 트레이너 반응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